관리 메뉴

엔돌핀 TV

윤다훈 아내(부인) 남은정 이혼루머 이유 본문

연예인 인물 탐구/배우

윤다훈 아내(부인) 남은정 이혼루머 이유

카르페디엠^^* 2020. 1. 22. 00:45

세남자를 통하여 코믹 이미지가 강했던 윤다훈이 최근 정극에 출연을 하면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지난해에는 황후의 품격과 하자있는 인간들 등을 통하여 꾸준히 대중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지요.



윤다훈 프로필

윤다훈 나이는 1964년 12월 30일생입니다. 윤다훈 본명은 남광우인데요. 그래서 딸 이름이 남씨로 시작을 하지요.


윤다훈 학력은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법학과이며, 데뷔는 1983년 MBC 특채 탤런트로 데뷔를 했습니다.



윤다훈은 오랜 무명과 단역 배우 생활을 통하여 힘든 시간을 보냈지만, 1991년 드라마 <가족>과 1996년 목욕탕집 남자들을 통하여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리기 시작합니다.



그러다가 2000년 시트콤 <세친구>를 통하여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되지요. 그러나 세친구에서 보여준 코믹스러운 이미지 때문에 한 동안 고생을 하기도 합니다.


윤다훈 이혼루머 이유

윤다훈은 한 번의 결혼에 실패를 하고 지금의 아내를 만나게 됩니다. 그런데 사실 결혼이라고는 할 수 없는데요. 그 이유는 딸 남경민을 얻었을 때 정식으로 결혼을 해서 이혼을 한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86년 육군현역으로 군복무를 할 때 휴가나와서 한 여자를 만났다. 그런데 내가 제대한 직후인 1987년 그 여자가 갓난아이를 안고 찾아왔다. 아이 엄마는 아이를 나에게 맡기고 떠났다>고 고백을 했습니다.


이 여자가 바로 윤다훈의 딸 남경민의 친모이지요. 윤다훈이 딸 친모와 헤어진 이유라고 한다면 너무 어린 나이에 아이를 가지게 되었고 이것이 이별로 이어진 것 같습니다.



<당시 23살이었다. 처음에는 아이를 부모님 호적에 올렸다가 1988년부터 내 딸로 정식 입적시켰다. 몇년 후 그 여자가 새 가정을 꾸려 행복하게 살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다>


윤다훈이 어린 나이에 많이 고생을 한 것 같네요. 책임감 있게 자신의 딸을 잘 키운 것은 참으로 잘한 일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군대 제대를 한 후 윤다훈은 많은 고생을 했는데요. 한 때 정수기 판매왕이었다고 하지요. 그러다가 연기를 잊지 못해서 다시 무명 배우 생활을 하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윤다훈 아내(부인) 남은정

윤다훈 부인 남은정은 2005년 처음 만나게 됩니다. 남은정은 윤다훈보다 11살 연하였고, 청담동에 자리한 퓨전 한식 레스토랑을 경영하는 사업가입니다. 윤다훈 본명이 남씨이기 때문에 아내 남은정과 성이 같은데요. 그러나 성은 같지만 동성동본은 아니라고 하지요.



<당시 아내가 한식 레스토랑을 경영하고 있을 때였는데 보름 동안을 매일 식당에 갔다. 김민종이 같이 따라가주기도 하고 물론 계산은 내가 했다. 그 후로 김민종이 내 전화를 피하더라. 매일 똑같은 메뉴를 15일 먹으며 얼굴 도장을 찍는 것으로 작업을 했다> 윤다훈의 이런 적극성에 남은정과 결국 사귈 수 있게 됩니다.



윤다훈 아내와 나이차이는 11살 차이인데요. 하지만 그렇게 세대 차이를 느끼지 못한다고 합니다. <사실 나이차이 나는 것을 별로 못 느낀다. 오빠가 워낙 동안이고 내게 잘 맞춰줘 나이차이 나는 것을 모르겠다>



윤다훈 남은정 결혼은 2007년 5월에 올리게 됩니다. 그리고 딸 남하영을 낳게 되지요. 현재 윤다훈 딸 남경민 역시 서경대학교 연극영화학과를 졸업하고 연기에 도전을 하고 있는데요. 아직까지 큰 빛을 보지는 못했지만, 연기자로 성공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윤다훈은 나이가 어느 정도 들어서 그런지 중후하고 무거운 배역을 많이 소화해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윤다훈이 앞으로도 지금처럼 좋은 연기를 보여주길 바라며, 좋은 작품으로 대중들과 만나길 응원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