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모델 이소라 결혼 남자친구 본문

연예인 인물 탐구/방송인

모델 이소라 결혼 남자친구

카르페디엠^^* 2020. 8. 9. 11:42
반응형

모델 이소라는 모델계의 조상으로 불릴 정도로 오랜 활동 경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현재는 모델보다는 방송, 예능 활동을 활발하게 하고 있지요.


최근 이소라는 절친 엄정화와 함께 방송에 출연을 한 적이 있는데요. 여전히 아름다운 외모와 몸매로 큰 화제가 되었습니다.



이소라 프로필

이소라 나이는 1969년 11월 4일생입니다. 이소라 고향은 인천이며, 이소라 키 178cm이지요. 학력은 인화여자고등학교 상명대학교 체육학과를 중퇴했습니다. 이소라 데뷔는 1992년 제1회 한국 슈퍼모델 선발대회로 데뷔를 하게 됩니다.


이소라는 모델로 활동을 하던 중에 슈퍼모델 선발대회에서 1위를 하며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고, 주병진쇼에 출연을 하면서 방송계에 진출을 했지요. 1990년대 중반 모델들의 방송 활동, 배우로서의 진출이 활발했었는데요. 대표적으로 이소라, 박영선, 진희경 등이 있지요.



이소라 결혼은 하지 않은 미혼인데요. 나이 때문에 이소라 이혼, 이소라 재혼 등의 연관검색어도 있는 것 같네요.


이소라 여담

이소라는 가수 이소라와 나이도 같고 이름도 같습니다. 그리고 이름이 알려진 시기마저 비슷해서 한동안 헛갈려하던 사람들도 있었지요. 보통 유명한 동명이인이 유명한 사람이 있을 경우 이름을 예명으로 바꾸는 경우도 있는데, 두 사람이 비슷한 시기에 떴기 때문에 이름을 바꾸지 않고 활동을 하지 않았을까요?



모델 이소라는 이런 사연들 때문에 가수 이소라와 친분 관계를 쌓았다고 합니다. 이소라는 방송인 MC로 큰 사랑을 받았고, 지금도 여전히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모델 이소라의 가장 큰 화제는 지금 최고의 MC 중의 한 명인 신동엽과 연인 관계였다는 것입니다. 신동엽이 이소라 이름이 나올 때에 아직도 드립(?)으로 재미있게 웃어 넘기기도 하지요.



이소라 신동엽은 두 사람 모두 전성기 시절 만났습니다. 신동엽은 2살 연하였지요. 하지만 신동엽의 대마초 사건이 있은 후 2년 후인 2001년 6년 간의 열애 끝에 결별을 하게 되었습니다. 꽤 오랜 시간 두 사람이 만나왔었기 때문에 결별에 대한 충격은 당사자들뿐만 아니라 팬들도 컸던 것 같네요.


이소라 결혼 생각

이소라는 아직까지 결혼을 하지 않은 골드미스입니다. 과거 남자친구에 대해서 공개를 한 적이 있지요. 2013년 힐링캠프를 통해서 남자친구 댄이라는 사람이 있음을 밝혔습니다.



2017년까지 남자친구와 만나고 있었던 이소라는 연하의 남자친구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소라는 엄정화의 절친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엄정화는 이소라에게 <내가 너 시집 보내는 것 같다. 네가 결혼할까봐 무서워. 결혼 할 때 나한테 말하지 않으면 안돼?>라며 눈물을 보여 화제가 된 적이 있습니다. 엄정화 이소라는 여전히 절친 관계로 두 사람이 방송을 할 때에 종종 함께 출연을 하기도 합니다.



이소라에게 결혼이라는 질문이 상당히 식상한 질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쩌면 이제 혼자 사는 것에 익숙해져 있고, 대중들 역시 이소라의 결혼에 궁금하지 않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과거 이소라는 결혼에 대해서 <결혼은 운명이다. 유머러스한 남자가 좋다>라고 말을 한 적이 있습니다.


<(2006년)일을 하다가 자신감이 떨어질 때는 결혼이나 할까라고 생각한 적은 있지만 진지하게 생각해 본 적은 한 번도 없다. 결혼은 운명이다. 지금은 일을 열심히 하다가 어느 날 운명적인 남자가 나타나면 결혼할 생각이다>



<도도해 보인다는 얘길 자주 듣는다. 적당히 틈을 주지 않으면 남자들이 접근을 못해 일부러 약간 풀어진 모습을 보이며 간접적으로 대시하기도 한다. 독특하고 개인기가 많은 재미있는 사람을 좋아한다. 잘난 척하고 유머감각 없고 눈치 없는 남자는 절대 안된다>


지금 이소라의 생각이 어떻게 바뀌었을지 모르겠으나 이소라에게 결혼을 하고 싶은 운명 같은 남자가 나타날 수도 있지 않을까요? 현재 유튜버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이소라가 앞으로도 지금처럼 좋은 모습을 많이 보여주길 바라겠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