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일본에서 레게씬의 여왕으로 활약하고 있는 PUSHIM(푸심)을 알고 계시나요? 푸심은 1975년 11월 26일 생으로 본명 박부심의 한국인 입니다. 그녀는 오사카에서 첫 가수 활동을 시작하였습니다. 1999년 6월 19일 미니 앨범 Brand New Day로 데뷔한 그녀는 1999년 부터 지금까지 10년간 일본 레게씬의 여왕으로 불리웠습니다.



착신 음원 총 50만 다운로드를 넘는 대히트곡 Forever을 비롯 I play, 올 해 9월에 착신음 데일리 차트 최고 8위를 기록한 최신 싱글 My Endless Love까지.. 여러곡의 히트를 냈습니다. 이런 그녀가 최근 배스트 앨범을 발매하였습니다.

<그녀는 아주 개성 강하고 매력적인 여성이었다.>

이번 앨범은 자메이카에서 가장 뜨고 있는 프로듀서 스티븐 맥그리거, 돈 코르레온의 최신 레게 믹스 수록. 전곡 리마스터링으로 앨범의 질을 향상 시켰습니다.


자신의 수많은 히트곡과 메이저 데뷔할 때에 10군데 이상의 전국 FM 해비 로테이션을 획득한 초기의 명곡 Strong Woman과 오리콘 싱글 차트 첫 등장 8위를 차지곡 I Say Yeah! 까지.. 푸심이의 베스트 곡만 선별하여 만든 앨범입니다. 이번 앨범은 총 15곡으로 만들어져 있었습니다.




01. FOREVER
02. Anything For You
03. Heavenly
04. My Endless Love
05. Strong Woman(Reggae Mix)
06. I Wanna Know You
07. Brand New Day
08. SOLDIER
09. Greetings!
10. RAINBOW
11. Like a sunshine, my memory (EOL Mix~Edit Version)
12. I pray
13. ルネサンス(Renaissance / 르네상스)
14. a song dedicated
15. I Say Yeah ! (Dancehall Mix) / PUSHIM, RHYMESTER, HOME MADE 家族(Kazoku), マボロシ (MABOROSHI), May J.

그럼 한 곡 한 곡 개인적으로 느낀 생각을 여러분들께 소개해드리겠습니다.

01. FOREVER
푸심 (PUSHIM - Best 1999-2009) 베스트 앨범을 장식하는 첫 번째 곡입니다. 푸심의 흥겹운 레게 음악을 가슴깊이 느낄 수 있는 곳입니다. 그녀의 목소리와 그 목소리를 장식하고 있는 따뜻한 멜로디가 너무 사랑스럽게 느껴졌습니다. 이번 겨울 가장 편하게 들을수 있는 대표적인 레게곡 같습니다.

02. Anything For You
이번 곡은 첫 느낌부터터 첫 곡이었던 Forever과 많이 다른 느낌이 납니다. 고급스러운 곡이라고 해야할까요? 독특한 레게의 세계로 이 한곡으로 빠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특히, 하이라이트 부분은 정말 매력입니다. Anyting For you~

03. Heavenly
이번 트랙은 왜 푸심이 일본 레게씬인지 알 수 있는 곡입니다. J-POP 레게 스타일을 이번 트랙을 통하여 느낄 수 있습니다.

04. My Endless Love
푸심의 목소리가 너무 매력적이게 다가오는 곡입니다. 음악을 전달하는 느낌이 가슴깊이 전해집니다. 애틋한 소울풍에 섹시한 느낌까지 전해주고 있습니다.

05. Strong Woman(Reggae Mix)
5번 트랙을 한마디로 표현하자면, 느린템포의 신비한 곡이라고 해야할까요? 이 곡은 자메이카의 Top 프로듀서 Don corleon의 리믹스 버전입니다. 멜로디가 듣는 사람을 매우 아름답게 전해집니다. 푸심의 목소리에서도 독특한 액센트와 강렬함이 느껴집니다.

06. I Wanna Know You
첫 도입부분이 인상깊은 곡입니다. 재즈 느낌도 들면서 흑인 소울의 느낌도 느껴집니다. 전통적인 흑인 음악처럼 듣고 있으면 몸이 흔들흔들 움직여진다고 해야할까요? 매우 느낌이 좋은 곡입니다.

07. Brand New Day
이번 트랙은 푸심의 1999년 데뷔곡 Brand New Day입니다. 벌써 10년전의 노래이네요. 그래서 그런지 예전에서 유행하던 일본 음악 스타일이 많이 묻어져있는 것 같습니다.

08. SOLDIER
Soldied이라는 제목처럼 강렬한 느낌이 묻어나는 곡입니다. 한번들으면 잘 잊혀지지 않는 멜로디가 매우 인상깊었습니다.

09. Greetings!
이번 곡은 푸심의 2000년 히트곡으로 그녀가 왜 실력파 레게가수인지 느끼게 해주는 곡입니다. 듣는 순간 아~ 이런 노래를 레게라고 하는구나라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10. RAINBOW
일정한 간격으로 톡톡튀는 멜로디가 인상깊게 느껴졌습니다. 몸이 저절로 움직이는 멜로디와 푸심의 목소리가 절묘하게 어울려 상당히 고급스러운 노래를 만든 것 같습니다.

11. Like a sunshine, my memory (EOL Mix~Edit Version)
11번 트랙을 계속 듣고 있습니다. 귀가 즐거워지는 것 같습니다. 재즈적인 느낌도 느낄 수 있으며 푸심만의 레게 음악에 취할 수 있는 곡입입니다.

12. I pray
이번 곡은 일본에서 음원다운로드를 30만건 이상을 기록했던 푸심의 히트곡이라고 합니다. 레게적인 느낌도 들면서 따뜻한 발라드 곡의 느낌도 들었습니다. 빠르고 강렬한 비트 그리고 푸심의 목소리.. 말이 필요없는 곡입니다.

13. ルネサンス(Renaissance / 르네상스)
이번 트랙은 도입부분 부터 강렬한 느낌이 전해져오는 곡입니다. 혼신에 힘을 다하여 부르는 그녀의 목소리에 빠져들었습니다.

14. a song dedicated
14번째 트랙 a song dedicated는 울려퍼지는 코러스가 상당히 인상적인 곡입니다. 적절한 코러스와 맬로디 그녀의 폭발적인 가창력... 느낌이 있는 곡이라고 할까요?

15. I Say Yeah !
푸심 베스트 앨범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곡입니다. 이 곡은 오리콘 싱글 차트 첫 등장에 8위를 차지한 곡으로 라임스타, HOME MADE카조쿠, 마보로시, May J. 등과 함께 공연 한<I Say Yeah !> 곡입니다. 푸심의 노래를 말로 잘 표현할 수 없지만 왜 그녀가 일본 레게씬의 여왕이라고 불리우는지 알 수 있는 곡이 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레게 음악을 많이 들어보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푸심곡을 들으면서 왜 아직도 레게가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지 알수 있었습니다. 레게 음악은 은근히 중독성이 강하고 자꾸 듣고 싶어지는 노래라고 하고 싶습니다. 푸심의 이번 앨범은 들으면 들을수록 점점 빠져들게 만드는 묘한 매력을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푸심을 일본의 레게씬이라고 부르기 전에 레게를 아시아 많은 사람들에게 전파하고 있는 아시아 레게의 여왕이라고 부르고 싶습니다.


  1. #$%##%#% 2009.12.14 21:51 신고

    푸심 음반 리뷰 잘보았어요..트랙백 하나 걸고 갑니다. 좋은 한주되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