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공부의 신, 안타까운 봉구의 눈물 본문

종영 월화드라마/KBS 2TV '공부의 신'

공부의 신, 안타까운 봉구의 눈물

카르페디엠^^* 2010. 2. 16. 17:00

인기 월화드라마 공부의 신에서 황백현(유승호 분) 길풀잎(고아성 분) 홍찬두(이현우 분) 나연정(지연 분)과 함께 천하대 특별반에 재학 중인 병문고 3학년 오봉구(이찬호 분)는 착하고 밝은 성격이 장점이며, 고깃집을 운영하는 부모님과 함께 평화롭게 살고 있습니다. 집에서는 활발하지만, 학교에서는 항상 열등생으로 자신감이 없고 소심한 모습을 보여주기도 하지요.


봉구는 천하대 특별반에 들어가면서 소극적이었던 공부를 열심히 하게 되었습니다. 봉구는 특별반에서 또 다른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게 되며 자신을 주목해주지 않는 사람들에게 공부를 통해서 주목받고 싶고 성공하고 싶다는 열망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지난 15일 방송된 공부의 신 13회에서의 봉구는 자신의 최대 단점이었던 잠과 싸우며, 9월 모이고사를 앞두고 죽도록 열심히 공부를 하게 됩니다.


봉구는 엄마가 없어 생활비를 벌어야하는 풀잎의 아르바이트를 돕기 위해 노력하는 다른 특별반 친구들과 다르게 아프다는 핑계를 대며 친구들 모르게 공부에만 열중하였습니다. 9월에 있을 모으고사에서는 향상된 자신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높은 성적에 기뻐할 자신을 생각하며, 봉구는 졸음도 잊은 채 코피를 흘리며 공부에 재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드디어 9월 모으고사 날이 왔고, 열심히 공부한 봉구는 어느때보다 자신이 있었습니다. 모의고사 시험 후 특별반 친구들은 가채점을 하게 되었습니다. 특별반 아이들은 모두 성적이 크게 향상되었고 400점을 밑돌던 다른 친구들과 다르게 봉구는 411점을 맞았다고 공개하며 특별반에서 최고로 높은 성적을 거두었습니다. 특별반 아이들도 봉구의 높은 성적을 축하하며 함께 기쁨을 만끽하였습니다.


집에 돌아온 봉구는 시험을 잘 봤냐는 부모님의 물음에 잘 봤다고 대답하며 방으로 들어갔습니다. 봉구는 웬일인지 문을 잠그고 침대에 덜썩 주저 앉아버립니다. 봉구는 '열심히 했는데... 떨어졌어 더...' 라는 말을 하며 하염없이 눈물을 쏟아냈습니다. 그때서야 이 모든 것이 봉구가 만들어낸 연출된 상황이라는 것을 알았습니다. 자신이 좋아하는 친구들에게 거짓말까지 하며 죽도록 열심히 했는데... 더 떨어졌다는 말을 주위 사람들에게 할 수 없어서 거짓말을 했었던거죠. 봉구가 너무나 안타깝게 느껴졌던 순간이었습니다.


누구나 자신이 했던 노력만큼 그 결과가 나올수는 없습니다. 특히, 시험에서 이런 결과가 나온다면 본인에게는 엄청난 가혹일것입니다. 열등생이 었던 어린 봉구에게 이 상황은 더욱 감당하기 힘든 일이 아니었을까요? 오늘 방영될 공부의신 14화 예고편에서는 봉구가 성적 하락을 이유로 천하대를 포기하겠다고 선언을 하게 되어, 앞으로 이어질 스토리가 너무나 궁금하네요. 살다보면 누구나 한번쯤 시련이 찾아오기 마련입니다. 그 시련을 어떻게 극복하느냐에 따라서 인생이 변하게 됩니다. 봉구가 시험 성적때문에 겪은 좌절을 어떻게해야 극복할 수 있을까요? 비록 드라마지만, 지금 공부 때문에 좌절하고 있을 학생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안겨줄 수 있도록 부디 봉구가 이번 일을 잘 극복했으면 좋겠습니다.

공신 관련포스트
 
공부의 신, 여름 연기가 아쉽다!
공신, 현정의 모습은 10대들의 자화상
공부의 신, 제발 이것만 고쳐줬으면...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