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이미지 변신의 귀재, 자이언트 정보석

필자가 자이언트를 보면서 항상 생각하는 몇 가지가 있습니다. '흥미진지하다', '미주, 민우 커플의 사랑이 예쁘다.', '강모는 어떻게 복수를 할까?' .... 그리고 최근 들어서 가장 많이 생각하는 것은
'정보석, 연기 정말 잘한다.' 라는 것입니다. 오늘은 정보석의 연기를 보면서 필자가 몇 가지 느낀 점을 글로 써볼까 합니다...

정보석은 자이언트에서 자신의 성공을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냉혈한 캐릭터 조필연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습니다. 이강모(이범수 분)의 아버지 이대수를 살해하고, 빼돌린 금괴를 발판으로 중앙정보부국장 그리고 국회의원 후보까지 오르며 막강한 권력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자신의 성공을 위하여 물, 불 가리지 않는 악당 중에 악당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의 연기를 보고 있으면, 정말 소름이 끼칠정도로 섬뜩하다는 생각을 매회 몇 번이나 하는 것 같습니다.


조필연 역을 맡아서 열연을 하고 있는 그의 모습을 보고 있으면, 올 3월까지 방송했던 지붕뚫고 하이킥의 캐릭터는 전혀 생각이 나지 않는 것 같습니다. 지붕뚫고 하이킥은 시트콤 특유의 재미와 감동 그리고 흥미진지한 러브라인을 그리며 2009년 최고의 인기 시트콤으로 자리 잡았습니다. 정보석은 하이킥에서 떡실신녀 황정음과 함께 가장 망가지는 캐릭터 중에 한 명이었습니다. 날렵한 턱선과 오똣한 콧날은 누가봐도 잘생긴 꽃중년이지만, 극중 그는 매일 이순재에게 발길질을 당하며, 무능하고 코믹한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이전까지만 하더라도 그는 항상 지적이고 멋있는 캐릭터만 맡아왔습니다. 하지만, 그런 모습을 하이킥 속에서는 전혀 찾아볼 수 없었습니다. 그의 연기 인생에 있어서 하이킥에서의 이미지는 쉽지 않는 변신이었을 것입니다. 시트콤 속 정보석을 완벽하게 자신의 캐릭터로 만들며, 또 다른 연기 인생을 보냈습니다. 덕분에, 2009년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코미디 시트콤 남자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까지 안았습니다.


하이킥에서의 정보석이 워낙 독특한 캐릭터라 이번 드라마 자이언트의 악역 조필연으로 출연한다고 하였을때, 정반대의 캐릭터를 잘 소화해낼 수 있을까 라는 우려의 목소리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자이언트의 회가 거듭될수록 그는 하이킥의 정보석 캐릭터를 완전히 벗어버리고, 악연 조필연의 모습으로 완벽하게 변신했습니다. 냉혈한 중저음의 목소리와 섬뜩할정도로 매서운 눈빛은 하이킥의 '주얼리 정' 과 자이언트의 조필연이 같은 인물이었다는 것이 믿기지 않을 정도입니다. 그의 모습을 보면 연기변신이란 이런 것인가? 라는 생각이 들정도이니까요.


조필연이라는 인물을 정보석이 아닌 다른 연기자가 맡았다면 어떻게 되었을까요? 아마 지금처럼 흥미진지한 드라마가 되지는 못했을 것 같습니다. 정보석은 1986년 KBS 특집드라마 <백마고지>로 데뷔하여, 24년 동안 연기 생활 했습니다. 지난해 최고의 시트콤으로 선정된 지붕뚫고 하이킥과 최근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자이언트는 그의 연기력을 다시 한 번 평가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된 것 같습니다. 어떤 캐릭터라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에게 긴장감 넘치는 장면을 선사하고 있는 그의 모습을 TV를 통하여 오랫동안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이미지 변신의 귀재 정보석. 그에게는 지금이 최고의 전성기인 것 같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