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KBS 연예대상, 김병만의 용기있는 시상소감! 본문

연예 뉴스. 말. 말. 말

KBS 연예대상, 김병만의 용기있는 시상소감!

카르페디엠^^* 2010. 12. 26. 06:30

KBS 연예대상, 김병만의 용기있는 시상소감!

올한해 개그콘서트 달인 프로그램을 통하여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개그맨 김병만이 KBS 연예대상에서 코미디 남자부문 최우수상을 받았습니다. 올해에는 연예대상 후보에도 올라 그 어떤 해보다 수상할 가능성이 높았다고 생각했는데, 남자의 자격으로 재기에 성공한 이경규에 밀려 올해에도 최우수상으로 만족해야 했습니다.


필자는 김병만이 최우수상을 받고 남긴 시상 소감이 무척 인상깊이 남았는데요. 그의 시상소감은 겸손함 그 자체였습니다. 그는, 시상 소감에서 현재 위기에 처한 코미디에 대한 언급도 있었습니다. 너무 안타까운게 현재 방송에서 점점 코미디가 없어져 가고 있다며, 아쉬움을 토로한 뒤, MBC와 SBS 사장님! 코미디에 투자해 주십시요.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습니다.


현재 코미디 프로그램으로는 유일하게 KBS에서 방송되고 있는 개그콘서트가 유일한데요. 최근 SBS에서 방송되고 있던 웃찾사가 폐지되면서 다시 한 번 코미디계가 위기에 빠졌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심각성을 느꼈던 김병만이 수상소감을 통하여 안타까움을 표현한 것 같습니다. 타 방송사의 개그맨에 대한 미안함도 엿볼 수 있었습니다.

우리는 결코, 코미디 프로를 가볍게 여겨서는 안 될 것 같습니다. 현재 대한민국 예능을 이끌어가고 있는 대부분의 예능인 역시 어디서 툭 그냥 나온 것이 아니라, 개그 프로나 코미디극을 통하여 대중들과 점점 가까워졌고 임기응변 등 자신의 능력을 오랫동안 기른 후 예능프로그램에도 진출했습니다. 코미디를 하면서 어떠한 상황에서도 적절한 멘트와 대처를 하는 것을 배우고 그것을 통하여 좀 더 매끄러운 진행을 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점점 사라지는 코미디를 보면서 앞으로는 누가 지금처럼 예능프로를 잘 이끌어갈 수 있을까? 라는 생각도 하게 되었습니다.


김병만은 실력 있는 후배들이 코미디 프로그램이 아닌 대학로 연극무대나 레크레이션 강사 등 다른 곳에서 어렵게 활동하는 것을 보고 안타까운 마음에 이런 발언도 했을 것입니다. 어쩌면 방송 관계자들에게 미운털이 박힐 각오를 하고 한 말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김병만의 이번 시상 소감을 통하여 점점 사라지고 있는 코미디의 심각성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었습니다. 언젠가 코미디가 다시 인기를 끌 수 있는 날이 오기를 바라며, 코미디의 부활을 위하여 용기있는 발언을 한 김병만에게도 박수를 보내고 싶습니다. 온몸으로 코미디란 이런 것이라는 것을 일깨워주는 김병만. 그는 이 시대의 진정한 코미디언이 아닐까요?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