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이효리 채식선언? 뒤통수 맞은 한우단체!

가수 이효리가 공개적으로 채식주의를 선언했다는 소식이 한 언론의 기사를 통하여 들려왔습니다. 사실 필자 역시 육식보다는 채식을 더 좋아하기에 그녀의 채식주의 선언이 그렇게 나쁘게 보이지는 않았습니다. 채식을 하면 오히려 건강에도 좋고 다이어트 효과도 얻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효리는 한 때 고기 마니아로 불릴 정도로 고기를 좋아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지난해 말 동물보호 시민단체에 가입하여 유기동물 보호 봉사활동을 시작하면서부터 고기를 끊었다고 하는데요. 현미밥과 샐러드 위주의 식사를 하면서 가끔 해산물만 먹는다고 합니다. 그리고 소속사 측에서는 언론을 통하여, 이효리가 버려진 동물을 돌보면서 자연스럽게 육식을 멀리하게 되고, 일상에서 동물 사랑을 실천하기 위하여 모피 의류도 입지 않는다고 전하여 화제가 되었습니다.


그런데 이효리의 채식주의 선언으로 곤란한 상황에 빠진 곳이 있습니다. 바로 한우단체인데요.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하더라도 이효리가 한우홍보대사로 활약했기 때문입니다. 이효리는 지난해 7월부터 6개월간 한우 홍보대사로 활약을 하면서 최고의 모델료를 받았는데요. 6개월 3억 3,000만 원이라는 높은 모델료를 받게 되었습니다. 광고주들 사이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었던 그녀였기에 3억이 넘는 금액을 받는 것은 당연한 것일지도 모르겠지만, 2009년 한우 홍보 모델로 활동했던 최불암(9,500만 원)에 무려 3배나 많은 대우를 받았다는 것에서도 논란이 되었습니다.

한우홍보대사로 활동했던 이효리가 채식주의 선언을 했다는 것을 들었을 때에는 다소 의외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것도 공개적으로 채식주의라는 발언을 했었어야 했는지 의문이 들었습니다. 그냥 조용히 채식주의를 했었으면 좋았을 텐데 말이죠. 그녀는 얼마 전까지만 하더라도 우리 한우를 많이 먹자는 한우홍보대사로 활동을 했습니다. 그것도 무료로 한 것이 아니라 3억 원이 넘는 엄청난 모델료를 받고 활동을 했지요. 물론, 계약기간이 끝난 후라서 한우홍보는 더 이상하지 않아도 됩니다. 그러나 자신을 믿고 모델로 쓴 한우단체의 입장에서는 뒤통수를 맞은 격이나 다름이 없습니다. 이효리가 채식주의를 선언하면서 육식(한우)이 아닌 채식을 홍보하는 것처럼 비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그것도 광고 계약이 끝난 지 몇 달도 지나지 않이 채식주의를 선언했다는 것은 대중의 입장에서도 이해가 되지 않았습니다. 계약이 끝났다고, 한우단체에 피해가 될만한 행동을 한 것은 마치 하기 싫은 광고를 돈 때문에 했다는 것처럼 보이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아무튼, 이효리는 한우홍보대사로 활동하면서 광고주에게는 물론 일부팬들에게도 많은 신뢰를 잃은 것 같습니다. 지난해에는 한 국회의원이 한우 광고를 하는 이효리를 보고 노랑머리로 염색을 하고 나와 수입 쇠고기를 광고하는 것 같다는 같다는 발언때문에 논란이 되었고, 이번에 또 채식주의 발언으로 네티즌들의 입방아에 오르락내리락 거리고 있으니 말이죠. 한우홍보대사는 그녀에게 3억 원이 넘는 높은 모델료를 주었지만, 여러 가지 논란으로 상처 입은 이미지는 3억 원 그 이상의 가치였다고 생각합니다. 한우홍보대사로 얻은 것보다 잃은 것이 더 많을 것 같습니다.


현재 우리나라 한우농가는 구제역이다 뭐다 그래서 예민한 시점에 놓여 있습니다. 그런데 이효리가 이런 시점에서 채식주의 발언을 했어야 했나? 하는 아쉬운 생각도 들고, 이 발언으로 인하여 구제역 때문에 위축된 한우시장이 더 움츠러들지 않을까 걱정도 됩니다.

  1. 익명 2011.03.18 16:25

    비밀댓글입니다

  2. 여강여호 2011.03.18 19:36 신고

    그 시점이 조금 더 신중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3. ILoveCinemusic 2011.03.18 20:25 신고

    효리가 비호감으로 계속 가고 있네요 쩝;;

  4. 남사여호 2011.03.18 21:40

    7월 부터 6개월이라면 계약은 애저녁에 끝났을 텐데요
    이효리가 한우 안먹자고 한것도 아니고 채식만 먹겠다고 해서 고기를 입에도 안대는
    것도 아닌데 광고 계약이 끝나고 3개월 지난 시점에서도 광고주 정책에
    맞춰 행동해야 된다는 것인가요?
    구제역 때문에 위축된 한우시장이 이효리 채식선언으로 뒤통수 맞는 것보다
    폭증하는 미국산 수입 쇠고기에 대해 수수방관하고 있으면서 한우자조금협회는
    정부의 바지협회인지

    • 한우 2011.03.18 23:17

      채식선언하고 한우 포함한 고기 안먹겠다잖아요. 법리상 문제 없다고 이게 상식적으로나 윤리적으로 이해 받을 수 있는 행동입니까? 불과 얼마전에 거액을 받는 홍보를 끝내고서, 채식 선언이라는 한우 협회와 농가에 피해가가는 행동을 하는 건 이해할 수 없군요. 조용하게 채식하면 될것을 왜 굳이. 공개 선언을하는지..

    • 넬로 2011.03.19 01:52

      말씀하신대로 법적으로 전혀 문제 될 것은 없지만 '상도'에 어긋하는 행동 아닙니까? 솔까말 이러면 나중에 누가 이효리 기용해 제품 홍보 하겠습니까? --; 이를테면 김연아가 에어콘 계약 끝나고 난뒤 "에어컨은 전기도 많이 소비되고 냉방병 때문에 건강에도 나빠요~ 전 이제 선풍기만 쓸래요~" 이런다면 여럿 뒷목잡고 쓰러지겠죠?

  5. 리아 2011.03.18 23:24

    본인 건강과 유기동물 돌보며 느낀것이 있어 하는데 왜 문제인가요 사실 암이나 죽을병에서 살아난 케이스 보면 채식으로 살던데 방사능 문제도 있고 세명중 한명이 암으로 죽고있는데 온지구와 동물 모두를 사랑하는 마음이라고 여겨집니다

    • 제롬 2011.03.19 02:00

      동물을 그렇게 사랑하는 마음으로 '인간'도 좀 신경 써주면 안되나요? 이 세상은 인간과 인간이 더불어 사는 세상인데 말이죠. 아무리 계약이 끝났어도 반대되는 입장을 그렇게 공공연히 밝힐 필요가 있었나 싶습니다.

      이효리씨가 평소 고양이도 키우고 여러모로 동물 사랑하는 마음이 큰 것은 잘 알겠는데 이번엔 다소 불필요한 행동(공개 채식선언)을 하신 것 같습니다.

  6. 2011.03.18 23:32

    그냥 조용히 혼자 채식하면될것을 한우 홍보대사까지하고 언론으로 그렇게까지 떠들필요가 있었을까싶네요..

    • 동감합니다 2011.03.19 00:01

      그러게요 밝히지 않고 혼자 채식하면 될 것을 굳이 밝혀서 긁어부스럼을 만드는지 이유를 모르겠네요. 조금만 생각하고 말했으면 좋았을 것을...

  7. 00 2011.03.19 03:17

    딱 보니 언플! 돈돈돈..

    • 핫소스 2011.09.06 11:10

      이효리씨는 많은 광고를 한 사람입니다.자신의 행동에 대한 책임과 결과를 제삼자보다 더 많은생각과 고민을 하지 않았을까요?난 이런 우려의 목소리가 있을 것을 알고도 버려진 동물을 위해 행동을 실천하는이효리씨가 대단하다고 느껴집니다.이효리씨가 채식한다고 해서 한우를 안먹겠다고 하는 사람은 없을테니까요.

  8. ^^ 2011.03.19 04:14

    글쓴이의 이야기가 이해가 가지않는것은 아니지만 너무 순수한 발상이 아닌가요? 한우가 한국을 대표하는 육류이지만 순수하게 자국상품의 홍보와 소비촉진을 위해 봉사한 광고활동이 아닌 금전적이익을 위해 찍었던 광고입니다. 프로선수들도 돈을 위해 오랜기간 함께한 팀을 버리고 라이벌팀으로 옮기는 마당에 채식주의시도 공언이 한우협회의 뒤통수를 때렸다는 말은 오바같습니다. 반대로 생각하면 덕분에 동물보호협회는 이효리 덕분에 좋은 홍보가 되었으니 불행한 동물들에게 도움이 되지않을까요? 개인적으론 이효리가 동물보호에 대해 느낀바를 일반인에게 동참시키고자 했던 의도였던것같은데 언론에서 너무 과장하고 있는게 아닐까 싶습니다. 세상을 흑아니면 백으로만 볼게 아니라 다양한 관점에서 봐야합니다. 광고한 연예인이 해당상품의 홍보에도 힘써야 하는것이 상도에 맞겠지만, 이효리가 채식한다고 한우의 가치가 떨어지는것은 아니지요. 저와는 조금 다른 생각을 하시는것 같아 생각 남기고 갑니다.

  9. e 2011.03.19 16:12

    계약이 끝났으면 그만아니냐는 분들 많은데 홍보대사라는 게 말이죠 그냥 모델이 아니라 말 그대로 대사, 농림수산식품부로부터 부여받은 막중한 직책이란 말입니다. 물론 위촉장도 받구요. 누구는 무슨 홍보대사를 역임하고...처럼 이력이 되는 건데 일반 기업cf 처럼 계약 끝났다고 얼마 안돼서 손바닥 뒤집듯 입장을 바꿔서는 안된다는 겁니다. 물론 계약상으로는 문제가 없지만 도의적 책임과 사명감이 부족했다고 봅니다. 이효리가 직접 채식선언을 한 것이 아니더라도 이미 기사가 수십개 소수더라도 몇몇은 동요되기도 했겠고 결과적으로 한우협회와 농민들이 한우시장 위축에 염려를 하고 있다는 말이 나온 이상 이 상황은 이효리가 굉장히 민폐를 끼친거라고 봅니다.

  10. 진짜문제는 뒷전 2011.03.20 17:21

    구제역이 터졌을때 미국산 쇠고기광고가 나오기 시작했어요. 전 그 광고를 보며 정말 쥐어뜯고 싶었어요. 왜 본질을 감추려 이효리씨에게 뒤집어 씌우려는지 그 의도가 궁금합니다. 기자들이 갑자기 왜 설레발로 이렇게 많은 기사들을 쏟아 붓는지도 아이러니 합니다. 연예인들이 언제부터 광고하는 제품 쓸거라 생각하며 우리가 샀습니까? 그들은 그 기간에 홍보만 해주는거 라는거 다 알잖아요. 아파트살때 그연예인이 그 아파트에 살아서 구입합니까? 쓸데 없는데로 눈길을 돌리는 이유가 어디에 있냐구요? 농가를 위한다면서 한우협회는 무얼하는겁니까?

  11. 좀 확대해석하신 것 같네요 2011.07.16 17:33

    계약을 하는 도중에 거짓말을 한 것도 아니고,
    실제로 이효리씨가 육류를 좋아하고,
    한우고기 선전도 했겠죠.

    근데 문제는 이미 계약은 다 끝났고,
    여기저기 느낀 바가 많아서 봉사활동 하고 그러면서
    채식주의 하겠다는 건데
    구지 그것이 무슨 뒤통수를 때리는 건지 잘 모르겠네요
    한번 광고하면 무슨 그제품만 먹어야 합니까?

    기획사 측에서 이미지 올려보겠다고
    기사 낸 것이지, 한우를 먹지 맙시다라고 하는 것도 아니고
    조금 오바한 것 같네요

  12. 허진 2011.07.16 18:00

    한우홍보대사라는 대사로 광고를 내놓고 그 광고가 나오는 것을 허락하는 것에 대한 댓가가 3억원이라는 것을 대학생고등학생중학생초등학생들도 다 알고 있어요.
    이효리누나가 잘못된 것이 아니라고 생각해요... 다이어트를 중요시하는 여자가수분들이 매일 한우를 먹고 지낼 수는 없는 일이라고 생각해요.....

  13. 이상민 2011.07.16 20:48

    넘비화하는거 않인가요,,,수입쇠고기먹지말구 우리한우먹자는데...머가문제죠,,
    수입쇠고기 광고나 없세죠,,,,,,,,,,,,,,,,,,,

  14. 정신나간것들 2011.07.16 22:49

    내가 광고주라면 절대 이효리 안쓴다.
    나중에 계약기간 끝났다고 이 제품 안써요. 하는거랑 뭐가 다른가?

    그러고 보면 한우홍보모델 계약당시 모의원이 이효리 염색머리가 수입쇠고기 연상시킨다고 지적한걸로 기억하는데 그때 무수히 많은 정신나간 인간들이 욕하고 떠들었지.

    그러고 보니 그 의원이 지적이 정확했네.

    광고주 여러분 나중에 뒷통수 맞기 싫으면 절대 이효리 광고모델로 기용하지 맙시다.

  15. double blades saw 2011.07.29 18:15


    이렇게 예 쁜 여자

  16. how to make hand tied wigs 2011.08.24 11:56

    본인 건강과 유기동물 돌보며 느낀것이 있어 하는데 왜 문제인가요 사실 암이나 죽을병에서 살아난 케이스 보면 채식으로 살던데 방사능 문제도 있고 세명중 한명이 암으로 죽고있는데 온지구와 동물 모두를 사랑하는 마음이라고 여겨집니다

  17. 효리사랑 2012.03.02 03:54

    광고는 말그대로 광고 일뿐이고,
    제품 홍보대사는 말그대로 그제품이 좋다고 홍보할 뿐이고,
    연애인들 을 섭외해서 제품 광고를 하고 두리뭉실 홍보를 할뿐이고,
    그제품에 광고를 햇다고 그제품만 애용하라는 법 없을뿐이고,
    홍보 한 그제품 나쁘니까 먹지말라고 반역한일 없을뿐이고,

    효리는 건강유지를 위해 육류를 자제하고 채식을 하겟다는데 문제될게 무언가?
    라면공장 사장이 자기 기족에게는 라면못먹게 하는 것과 소세지 공장 사장이 자기가족에게 소세지 안먹이
    는 것은 무슨이유인지나 알고나 있는가?
    요즘 TV쇼핑 보면 자세제품에 신뢰도를 높히려고 유명 연예인들 섭외해서 광고 하지만
    정작 문제가 생기면 광고한 연애인 에게 손해배상 청구 하는 어리석은 인간도있을까?

    효리는 쇠고기를 좋아하니까 한우협회에서 쇠고기소비 우수연애인으로 선발해서 상금 3억원을 주고 홍보
    대사로 임명해 그렇게 광고를 햇을까?

    광고는 광고일 뿐이다.
    협회에서 유명연애인을 섭외해서 홍보대사로 활동해 달라고 계약을 하여 홍보대사 직함을 가졌을뿐이다.
    광고모델인 효리가 본인의 건강을위해 채식을 하겠다는데 뭐가 문제 되는가?

    하물며 기자회견을 해서 쇠고기 불매운동 한것도 아니고
    연애프로그램에 출연해서 말끝에 그런말이 나온거고
    또 그 프로그램에서 효리가 전달하고자했던 의도도 제대로 파악한 것도 없이
    이런 기사를 보고 따따부따 하는것은 잘못된 처사라 생각 됨

    기자양반들 그리고 광고주들 자꾸 이런식으로 나간다면
    유명연애인들 오락프로그램에 나와서 어디 제대로 자기자신에 대해 말들이나 하겠수?

    그냥 광고는 광고일뿐입니다
    광고한 연애인들 자꾸 물고 늘어지는 습성 버립시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