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짝', 대한민국 평범한 남녀가 보기에는 불편한 방송! 본문

연예 뉴스. 말. 말. 말

'짝', 대한민국 평범한 남녀가 보기에는 불편한 방송!

카르페디엠^^* 2011. 4. 21. 12:44

'짝', 대한민국 평범한 남녀가 보기에는 불편한 방송!

지난 20일 SBS에서는 '짝'이 방송되었습니다. 짝은 대한민국 미혼 남녀의 짝을 찾는 기준을 리얼하게 보여주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일주일 동안 가상으로 설정된 애정촌 속에서 생활하면서 서로의 반려자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리고 있습니다. 짝도 벌써 3기 멤버들의 이야기까지 소개되었습니다. 이번 3기 멤버들은 1,2기 멤버들과 비교하여 훨씬 화려한 스펙을 자랑하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이번 3기에 출연하는 남자 멤버는 재력을 가진 쇼핑몰 CEO, 유명 외국스포츠 브랜드 회사원, 연극배우, 유명 제과회사 대표아들, 스키점프 국가대표 등 평범한 일반이들에 비해서는 다소 과한 스펙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여성 멤버들도 마찬가지였는데요. 아버지 회사에서 근무하는 직장여성, 모델, 대학강사, 외국계 기업 인턴 등 능력 있고, 예쁜 외모를 가진 여성들이 출연하였습니다. 어디하나 빠지지 않는 멤버들이 출연을 하였지요.

그런데 필자는 프로그램이 방송을 거듭하면서 점점 불쾌한 방송이 되어가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처음에 짝이라는 프로그램을 시청하였을 때에는 나름 순수한 모습도 많이 보여주었고, 평범한 멤버들 역시 있었기 때문에 친근감 느낌도 많이 들었습니다. 그러나 회를 거듭할수록 우리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없는 재력과 외모를 가진 사람들만 출연을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남성 멤버들을 잘 살펴보면 하나같이 재력을 가진 재원들인데요. 부모님의 부를 이어 받아서 그 밑에서 경영수업을 받고 있거나 해외 유학파, 대기업에 근무하는 남성들이었습니다. 여성 멤버들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여성 멤버 중에서는 모델이 항상 끼어 있었습니다. 일반인들의 짝을 찾아가는 과정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라고 하기 무리가 있는 멤버들의 선정이 시청자와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우리 이야기라고 느낄 수 없기 때문입니다. 다큐도 아니고 예능도 아니고 그저 케이블 프로그램의 짝짓기 수준의 내용에 리얼리티만 강조한 프로그램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멤버들을 소개할 때 역시 불쾌한 기분이 들었습니다. 본인의 성격이나 내적인면 보다도 부모의 직업, 재력을 누릴 수 있었던 배경, 외모 등 외적인 모습만 너무 강조하는 것 같았습니다. 이런 3기의 멤버들을 대한민국 평범한 남녀가 시청하고 공감할 수 있는 평범남녀의 이야기라고 볼 수 있을지 의문이 들었습니다. 남자는 돈과 재력, 여자는 외모라는 생각을 이 프로그램을 보면서 절실하게 느끼게 되는 것 같았습니다. 정말 씁쓸한 현실이 아닐 수 없었습니다.

아무튼, 짝이라는 프로그램은 대한민국 평범한 남녀가 보기 불편한 재력과 예쁜 외모를 가진 출연자들의 이야기로 흘러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한 편으로는 '짝'이라는 프로그램이 외모지상주의, 물질지상주의의 삭막한 현실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는 것 같아서 안타까운 생각이 들었습니다.

10 Comments
  • 프로필사진 믹스라임 2011.04.21 14:15 어제 방송 지켜봤는데, 저 역시도 그다지 유쾌한 느낌을 받지는 못했습니다.
  • 프로필사진 클라라YB 2011.04.22 04:21 신고 방송에서부터 많이 시정해야 하는데..
    안타깝지요..
  • 프로필사진 미남 2011.04.22 06:14 회차가 지날수록 점점 그러네요. 몇회는 순수하고 좋았지만 가면 갈수록 보통인이 아닌 재력가? 등등 나오고 각자 개인에 차량은 허그덕 말이 안나옵니다. 쩝
  • 프로필사진 뤠드 2011.04.22 10:43 지나가다 죄송한데요,.

    '재원'은 남성이 아닌 여성에게 쓰는 말입니다.

    재원 : (才媛)
    [명사] 재주가 뛰어난 젊은 여자.
  • 프로필사진 우우 2011.04.26 11:24 재원2 財源
    [명사] 재화나 자금이 나올 원천.

    이 뜻으로 쓴 것이 아닐까요?
  • 프로필사진 소래새 2011.04.22 11:21 아마 저게 진정한 리얼일꺼에요.
    결혼적령기에 평범한 남녀가 원하는 그 이상형을 가져다 놓은거죠.

    결혼정보회사에 가입되면 바라 안답니다.
  • 프로필사진 사라뽀 2011.05.02 14:12 신고 공감~. 저도 첨으로 한번 봤는데- 불편하기 짝이 없더군요.
    그시간에 차라리 양질의 다큐를 할 것이지..
    그리고, 여자들이 남자들의 진심을 확인한다며 테스트하는 걸 보니,,
    좀.. 잔인해 보이기도 했어요.

    방송 끝무렵에, '신청자 접수한다'는 안내는
    정말 눈꼴이 셔서... ㅡ,.ㅡ;;;;
    분명히 아무나 출연시켜주는 건 아닐텐데 말이죠. 흐흐...
  • 프로필사진 fabrica madeira plastica 2011.09.14 04:25 아, 이것은 정말 좋은 게시물되었습니다. 생각에서 나는 또한 이렇게 서면으로 보관하고 싶은데요 - 시간과 좋은 기사를 만들기 위해 실제 노력을 복용하지만 무엇을 말할 수 .. 많이없이 수단으로 뭔가를 끝내야 할 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vigrx 2011.10.19 01:46 yes I think ordinary members also heard a lot of friendly feelings. However, many times over around us is not only seen in those with wealth and, appearance and performance it seems.
  • 프로필사진 work at home scams 2011.10.25 20:01 I like idea and the most is when you said that Three men appeared mall machines with members of the CEOs rich, well-known international sports brand office worker, a stage actor, son of the famous candy company representatives, such as ski jumping national team compared to the usual general it is a little water with the specifications. Similarly, the women also, who is a member. My dad worked for a company that employs women, models, teachers in universities, including foreign companies, internships and skills of women with good looks, has emerged. Where members do not fall hayeotjiyo their appearance.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