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공승연은 주목 받는 연기자 중의 한 명입니다. 공승연은 꾸준히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을 하고 있으며, <우리 결혼했어요>를 통하여 대중들의 인지도를 쌓기도 했지요.



공승연 프로필

공승연 나이는 1993년 2월 27일생으로 고향은 서울 출신입니다. 공승연 본명은 유승연이며 과거 SM연습생 초창기에 유수연이라는 이름으로도 활동을 했지요.



공승연 가족으로는 셰프 유창준이 아버지이며, 공승연 동생 정연(유정연)은 트와이스 멤버이지요. 공승연 키는 165cm이며, 학력은 성신여대 영상미디어연기학과 데뷔는 2012년 CF 화이트로 데뷔를 했습니다.



공승연 구하라

공승연은 SM엔터테인먼트가 주최한 SM청소년베스트 선발대회에서 외모짱으로 1위로 선발되면서 SM연습생 생활을 시작했습니다. 이때 공승연 오디션 동기가 카라의 故구하라였는데요. 구하라를 제치고 외모 1등이 되었고 이후 JYP를 거쳐 DSP미디어에서 김성희가 탈퇴한 카라에 합류를 하면서 최고의 걸그룹 중의 한 명이 되었습니다.


재미있는 것은 이 대회에서 2등이 선미였고, 3등이 구하라였습니다. 1~3등 모두 큰 사랑을 받는 스타가 되었습니다.



공승연은 동생 정연처럼 걸그룹 가수로 데뷔를 하려고 했기 때문에 걸그룹 가수 연습생과 상당한 친분을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공승연은 가수보다 배우로서 성공을 하게 되지요.


공승연 이종현

공승연은 우결에서 씨엔블루 출신의 가수 이종현과 가상 결혼을 생활을 한적이 있습니다. 두 사람은 비주얼 커플로 큰 사랑을 받았고 공승연이 대중들에게 인지도를 얻게 되는 중요한 프로그램이 되지요.



공승연 아버지 유창준

공승연 아버지 유창준은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을 한 적이 있습니다. 유창준 셰프는 20년이 넘는 요리 경력을 가지고 있으며, 한식 셰프로도 상당히 유명하지요.



공승연 아버지는 2019년 1월 두레연 오너셰프를 직접 운영을 하다가 이름이 두레로 바뀌면서 주인도 바뀌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공승연 아버지는 <냉장고를 부탁해>뿐만 아니라 <우리 결혼 했어요>에도 출연을 하여 얼굴을 알렸고, 트와이스 정연 그리고 배우 공승연. 스타 두 딸을 둔 아버지로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습니다.


공승연은 동생 트와이스 정연보다 일찍 데뷔를 하여 배우로 활동을 했지만, 트와이스가 워낙 세계적으로 인기를 끄는 걸그룹이 되다보니 동생 정연에 비해서 인지도가 많이 떨어졌는데요. 이 때문에 정연 언니가 공승연인지 모르는 사람들도 있는 것 같네요.



배우로서 공승연은 아직까지 이렇다할만한 대표작이 없다는 것이 단점입니다. 예쁜 외모로 비주얼 배우로 사랑을 받고 있는 공승연이 앞으로도 좋은 활동을 이어가길 기대해봅니다.

반응형
현빈 35억 저축, 대통령표창 수상. 비난받을 일인가?

배우 현빈은 10월 29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열린 <제 50회 저축의 날 시상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습니다. 현빈은 지난 17년간 총 35억 300만원을 저축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는데요. 금융위원회 측은 <현빈이 타고난 검소함을 바탕으로 근검절약과 데뷔 이후 대부분의 소득을 계획성 있게 저축하는 등 저축을 습관화하고 있다. 그리고 지난해에는 쌀 화환을 결식아동 등을 돕기 위해 사랑의 열매에 기부하는 등 봉사와 기부활동도 실천하고 있다>고 대통령상 수상 선정 이유를 밝혔습니다.


이날 저축의 날 시상식에는 현빈 이외에도 배우 한혜진이 대통령상을 수상했으며, 야구선수 이대호, 방송인 김혜영, 걸그룹 카라 구하라는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습니다.

현빈 35억 저축, 비난 받을 일 아니다!
그런데 현빈이 35억원을 저축하여,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는 소식이 들려오자 칭찬은 하지 못할망정 비난을 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는 것 같은데요. <돈 많네, 이래서 연예인 할려고 용쓰는구나>, <나도 현빈처럼 돈 벌면 저만큼 저축하겠다>, <통장에 35억원 있는 것이 공로냐?> 등등 불편한 시선으로 바라보는 사람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필자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현빈의 대통령상 수상이 칭찬을 받아 마땅한 일이지 비난을 받아서는 안된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현빈에 대한 비난이 지나치다라고 생각하신다면 손가락 클릭!



연예인의 모범이 되는 모습

현빈이 35억원이 넘는 돈을 저축했다는 것은 그 만큼 자산관리를 잘했다는 것이며, 모범적으로 연예 생활을 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가끔 연예인들 중에서 돈을 많이 벌 때, 펑펑 쓰다가 나중에 후회를 하는 연예인을 본적이 많이 있습니다. 현빈은 그저 돈을 버는 대로 정직하게 저축을 했고, 이자 소득의 일정액은 세금으로 냈으며, 봉사활동도 많이 하는 등 모범적인 생활을 하면서 착실하게 모은 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다른 연예인들의 모범이 되는 모습을 보였음에도 무조건 비난부터 하는 것은 잘못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잘 하라는 의미로 생각해야...
현빈은 대중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 인기 스타로 그에게 대통령상을 수상했다는 것은 많은 의미가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도 잘 해왔고, 앞으로도 잘 하라는 의미로 생각해야 할 것 같은데요. 대중들에게 모범적인 모습을 보여주는 것만으로도 큰 효과가 있다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진짜 어렵게 살면서 봉사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는데, 잘 나가는 연예인에게 대통령상을 줬다는 것을 비난할 것이 아니라 앞으로도 잘 하라는 의미와 대중들에게 모범적인 모습을 계속 보여주라는 의미로 해석하는 것이 어떨까요? 그리고 연예인뿐만 아니라, 진짜 어렵게 살면서 봉사하는 이들에 대한 관심도 늘어났으면 좋겠습니다.


현빈의 대통령상 수상은 이처럼 많은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착실한 납세자로 세금을 잘 냈고, 봉사, 사회 활동과 같은 좋은 일도 하면서 건실한 이미지를 많이 보여줬기 때문에 그가 대통령상을 수상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런 이유와 의미들을 무시하고 무조건 비난을 하는 것은 열등감이 불러 일으킨 잘못된 행동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현빈이 앞으로도 지금처럼 건실하고 모범적인 이미지로 많은 연예인들의 본보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Hansik's Drink 2013.10.30 09:39 신고

    부러움의 시선도 있었겠죠~ !!
    아무튼 부럽네요 ㅎㅎ

  3. 비키니짐(VKNY GYM) 2013.10.30 09:48 신고

    35억....부럽네요.....비난받을일은 아닌듯한데....암튼....부러워하면 지는거니...저도 열심히 저축해야겠어요. ㅎㅎㅎ 잘 보고 갑니다.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10.30 11:05

    참 별걸로 다 시비군요~!!
    현빈 멋집니다.~!

  5. 영댕이 2013.10.30 11:22 신고

    와 저축 많이 했네요.
    논란이 될 수 없는 내용
    인데 논란이 되나 보네요.

  6. 밝은마음 2013.10.30 11:55

    착실하게 멋지네요

  7. 릴리밸리 2013.10.30 12:59 신고

    공감이 가는 글 잘 보고 갑니다.
    오후시간도 행복하세요.^^

  8. 반이. 2013.10.30 13:03 신고

    누가 과연 현빈에게 돌을 던지는지
    참 궁금하네요..

  9. 그대 2013.10.30 13:07

    현빈 멋지시네요~

  10. 저축왕->탈세왕 2013.10.30 13:27

    조심해요. 몇년전 저축왕으로 상 받았던 그 사람들 정권 바뀌면서 탈세왕으로 오명 디집어 쓴적있었으니...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10.30 13:32

    저축을 어마어마하게 했군요.ㅎ
    덕부에 잘 보고 갑니다~

  1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10.30 13:36

    상당한 금액을 저축했군요.ㅎ
    대단한데요?ㅎ

  1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10.30 14:20

    외모만 잘생긴것이 아니라
    저축도 잘하는 멋지 배우네요.
    전 좋아 보입니다.

  14. 임팩타민 2013.10.30 14:58 신고

    세금 잘내고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도 좋네요.. ^^
    얼른 영화나 드라마에서 봤으면 좋겠어요!

  15. 힐링앤건강 2013.10.30 15:19 신고

    정당하게 번 돈을 저축한 거라면 비난할 일이 아니죠~

  1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10.30 15:35

    저축을 어마어마하게 했군요!!

  17. 비오는날오후 2013.10.30 15:51

    살다보니 저축 많이 했다고 비난을 받는 날도 오는군요.;;;;;

    저축액 자체 가지고 문제삼는 건 좀 아니죠.
    사람마다 능력이 다 다른데, 본인 능력만큼 버는거고..^^;;

    저축을 했다는 게 중요한거지 액수가 중요한가요?;;;

  18. *천추 2013.10.30 20:52 신고

    저축많이 했다고 욕을 먹는다.. ^^
    욕먹고 싶어지네요.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19. 문광 2013.10.30 21:42

    현빈 축하합니다. 대단합니다. 현금관리하기가 어려워서 머리에 쥐날텐데 ~~~

  20. 당연히 축하 2013.11.09 04:47

    소비성 강한 요즘 젊은이들이 소비만하고 저축을 하지 않는 성향인 반면에 현빈은 자기의 수입을 소비와 저축으로 균형을 맞추고 있는데 당연히 칭찬해야죠 저축습관을 가지게 하는데 목적이 있는데 이것을 부정적으로 생각을 하는 사람들은 참 어이가 없네요...

  21. Blue Sky 2013.11.13 01:42

    대단하네요.갑자기 궁금해지는데 이승기씨는 현빈씨보다 활동도 많이해서 돈도 더 많을 것 같은데 왜 이승기씨는 상을 못 받은 걸까요....?

반응형

사생활이 없는 성신여대생 구하라. 안타까워...

연예인은 사람들의 관심을 피할 수 없는 직업입니다. 대중들의 관심과 인기가 있기에 연예인들이 존재할 수 있는 것이겠지요. 하지만, 연예인들도 우리와 똑같은 사람입니다. 그런데 연예인이라는 이유로 자신의 사생활이 없는 것을 볼 때마다 무척 안타깝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이제 연예인들의 사생활을 보는 것 역시 대중들에게 하나의 재미거리로 인식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사생팬(私生fan)이라는 신조어를 알고 계시나요? 연예인의 사생활을 쫓는 팬 즉, 자신이 좋아하는 연예인의 일거수일투족을 팬 이상의 감정으로 좇는 열성 팬을 말합니다. 최근 일부 아이돌의 사생팬들은 도가 지나칠 정도로 연예인을 쫓아다니고 있는데요. 일부 연예인들은 이런 사생팬들 때문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연예인 본인이 직접 팬들에게 '사생팬은 팬이 아니라 안티팬이다', '제발 따라오지 말라'고 부탁할 정도이니 말이지요.

<성신여대 준공식에 참석한 구하라?>

필자는 최근 카라 구하라의 모습을 보면서 사생활이 없는 그녀의 모습이 무척 안타깝게 느껴졌습니다. 2011년 성신여자대학교에 합격한 구하라는 새내기 대학생답게 무척 즐거운 대학생활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연예활동과 함께 대학생활까지 열심히 하는 모습이 팬의 입장에서도 그렇게 좋게 보일 수 없었습니다. 그런데 그녀의 대학 생활의 일거수일투족까지 팬들과 언론에 의해서 공개되고 있는 것 같아 안타까운 생각이 드는데요.

<매점간 구하라?>

임시 과대표 구하라, 성신여대 준공식에 참석한 구하라, 매점 간 구하라 등등 그녀의 사생활이 담긴 사진과 영상을 언론의 연예기사를 통하여 마구 공개되고 있습니다. 그녀만의 추억이 담긴 대학생활이 하나도 없는 것처럼 모든 대학 생활이 언론과 팬들을 통하여 공개되고 있었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구하라가 군 복무 중인 친오빠를 면회한 사진까지 언론의 기사로 공개되어 그녀의 가족들까지 불편함을 겪고 있는 것 같습니다.

<친오빠 면회간 구하라?>

그녀의 평소 모습을 볼 수 있는 것은 팬의 입장에서는 기쁜 일일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그녀에게도 우리와 마찬가지로 대중들에게 노출하고 싶지 않은 것이 있을 것이며, 사생활이 있을 것입니다. 연예인이기 이전에 그녀도 우리와 같은 사람이라는 것을 알고 이해해줘야 할 것입니다. 사생활 침해로 인한 구하라 본인이 느끼는 피해와 불쾌함을 생각해서라도 그리고 좀 더 즐거운 대학 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우리가 보호해줘야 하지 않을까요? 오늘도 언론과 팬들을 통하여 마구 공개되고 있는 구하라의 사진을 보면서 사생활이 없는 그녀가 안타깝게만 느껴집니다...

  1. 라이너스™ 2011.04.13 10:26 신고

    저도 그 생각부터 들어서 약간 안타깝단 느낌도...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2. Boan 2011.04.13 11:19 신고

    사생활의 침해가 너무 심각하네요. 구하라 너무 안타깝습니다. 조금 자제들을 하셔야할듯하네요.

  3. 로사아빠! 2011.04.13 15:04 신고

    연예인이란 직업이 화려한 반면에,
    이런 사생활이 보호 안된다는 단점이 있는거 같아요~
    그래도 같은 사람인데 사생활은 보호 되야 될거같아요

  4. 깊은 하늘 2011.04.14 12:43 신고

    저래서 연예인들이 대학을 어떻게 갈 수 있을지...
    가서는 공부가 제대로 될지..

  5. 라오니스 2011.04.14 17:40 신고

    아무리 자기가 좋아하는 연예인이라 할지라도..
    당사자가 귀찮을 정도로 따라다니고.. 피해를 주면..
    진정한 팬은 아니라고 봅니다...

  6. 뀨우 2011.04.15 03:08

    전 뭐 반반이네요. 저런 걸 알고서도 연예인이 되고 싶어하는 거니까..양날의 검인 것 같아요.
    사생활 보호가 안 될 정도라는 건 인기가 있다는 것의 반증이기도 하고. 또 그만큼 버는 것도 있으니까요.
    예전에 강호동이 했던 말이 생각납니다...ㅎㅎ

  7. 성신여대3학년 2012.12.18 21:22

    필자분은 연예인의 사생활침해를 안타까워하시면서 오히려 사생활유출이 가능한사진을 올리셨네요ㅎ

  8. 성신여대3학년 2012.12.18 21:22

    필자분은 연예인의 사생활침해를 안타까워하시면서 오히려 사생활유출이 가능한사진을 올리셨네요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