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용감한녀석들 신보라, 지현우 군대개그가 불편했던 이유!

지난 24일 방송된 개그콘서트의 인기코너 용감한 녀석들에서 신보라는 최근 공식 연인으로 발전하며 화제가 되었던 지현우&유인나 커플을 겨냥한 용감한 발언을 했습니다. 지현우는 지난 7일 인현왕후의 남자 종영 기념 팬미팅에서 함께 출연한 유인나에게 실제로 사랑 고백을 하여 화제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지난 18일 유인나가 지현우와의 열애를 공식적으로 인정하며 연예계 공식커플이 되었습니다. 기념 팬미팅에서 이뤄진 공개고백 그리고 실제로 이뤄진 커플...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는 지금까지의 연예인 커플들과는 많이 달랐기 때문에 큰 화제가 되었고 오랫동안 회자될 것 같습니다.


신보라는 용감한녀석들 코너에서 지현우와 유인나를 커플을 겨냥하여 이런 말을 했습니다. 신보라는 유인나를 부른 뒤 '고백 받았다고 좋아하지마. 지현우 군대간다!' 라고 말해 용감함을 증명했지요. 이어 '남자친구 군대 가면 2년 동안 기다려! 딴 남자 만나면서~'라며 용감한 녀석들의 노래를 불러 다시 한 번 용감함을 과시했지요. 그런데 이런 용감한 발언이 웃음을 유발하기는 했지만, 불편하게 들렸던 몇 가지 이유가 있었습니다.


당사자에게는 큰 상처를 주는 개그
신보라의 용감한 발언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주었던 것은 사실입니다. 그러나 개그의 대상이 된 지현우 커플에게는 큰 상처를 줄 수 있는 발언이었습니다. 지현우, 유인나 커플이 대중들에게 큰 화제가 되면서 두 사람은 대중들의 관심을 상당히 부담스러워했습니다. 그래서 공식커플 선언후, 대중들에게 예쁘게 조용히 지켜봐달라고 부탁을 했습니다. 물론, 공개고백을 한 지현우가 받아들여야 할 문제이기는 하지만 지현우의 군입대 문제를 개그 소재로 삼는다는 것은 조금 경솔한 행동이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이제 막 시작한 커플에 대해서 응원은 하지 못할망정 악담에 가까운 발언을 했기 때문입니다. 그냥 웃고 넘길수는 있는 이야기이지만 당사자들에게는 상당히 불쾌한 이야기일수도 있기 때문이지요. 지현우, 유인나 커플을 조금이라도 배려했다면 지현우의 군입대 문제를 개그소재로 삼았던 것은 잘못된 행동이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군인커플을 비하한 발언
두 사람의 이야기를 개그소재로 했다는 것은 그렇다쳐도 군인커플을 비하한 노래는 부르지 말았어야 했습니다. '남자친구 군대가면 2년동안 기다려. 딴 남자 만나면서' 라는 노래 가사는 군복무 중인 60만 장병에게 상처가 되는 발언 일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지금도 많은 장병들이 나라를 위하여 군대에서 청춘을 보내고 있습니다. 당당히 현역에 입대한 이들에게 다른 남자 만나면서 기다리라고 한다면 이해할 수 있는 사람이 있을까요? 그리고 남자친구를 군대보낸 모든 여자친구들이 마치 다른 남자를 만나면서 기다리라고 말을 하는 것과 같기 때문이지요. 지금도 청춘을 군대에서 보내며, 가족과 여자친구를 만날 날을 손꼽아 기다리는 사람들이 많이 있습니다. 그들의 심정을 조금이라도 알고 있었다면 이런 불쾌한 군대개그는 하지 말았어야 했습니다.


'개그는 개그일뿐 오해할지 말자'라는 말이 있습니다. 그러나 상식적으로 도를 넘지 말아야 할 선이 있습니다. 어느덧 우리 개그는 남을 비웃고 희화화시키며, 당하는 당사자들에게는 상처주는 그런 개그가 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것도 힘있는 사람을 희화화하는 것이 아니라 다소 만만한 사람을 조롱하는 수준에 그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내일은 6.25입니다. 군인의 아픔을 비웃음으로 전락시켜버린 군대개그가 더욱 더 씁쓸하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1. 시사토론 2012.06.26 10:08

    저도 좀 불편했어요 곰신으로 제대 후 결혼해서 지금까지 잘 살고 있는 저로선 딴 남자 만나면서 기다리라는 말이 개그일지라도 참 천박하고 슬프게 들리더군요 연애하다 보면 헤어질 수도 있지만 한번 선택한 사랑, 좀 멋지게 지켜나갔으면 좋겠어요 연예인으로 성공하려고 하는 것도 결국엔 다 행복해지기 위한 거니까...

  2. 일상Tip 2012.06.27 21:01 신고

    전 개인적으로 개그프로는 안보는데
    저런일이 있었군요..

    오랜만에 인사드리고 갑니다.
    유쾌한 저녁 되세요 ^^

  3. 익명 2012.06.28 04:57

    비밀댓글입니다

  4. ss 2012.06.29 15:13

    딱히별로ㅋㅋㅋ 지금군대간남친을두고있지만걍웃기던데여ㅋㅋㅋㅋㅋㅋ

  5. jj 2012.07.31 16:54

    저게 마음에 걸리는건 저풍자에 해당하는 사람들이 마음에 걸려야지 떳떳하면 웃기기만 하지여.

  6. asdf 2012.08.06 17:57

    저도 군대간남친 기다리고있어요 개그는개그일뿐이니까 웃고넘겼는데

  7. asdqw 2012.12.07 16:05

    저런발언에서 찔리는 사람은 실제로 남자친구를 보내고 고무신을 거꾸로 신는 사람이지
    기다리는 사람은 아닌듯 싶네요.

반응형

최고의 사랑, 이렇게 유쾌할 수가 없다!


오랜만에 유쾌한 수목드라마를 발견한 것 같습니다. 홍정은, 홍미란(홍자매)작가의 MBC 수목드라마 '최고의 사랑'인데요. 홍자매 작가의 작품이라서 그런지 깨알 같은 재미를 주는 그런 드라마인 것 같았습니다. 최고의 사랑은 전직 아이돌 스타 국보소녀 출신 구애정(공효진)과 현재 최고의 스타 독고진(차승원) 사이에서 일어나는 재미있는 연예계 에피소드와 윤필수(윤계상), 강세리(유인나) 등 이들에게 일어나는 사랑이야기, 삼각관계를 재미있게 엮어내고 있습니다. 홍자매의 전작 미남이네요와 비슷한 느낌과 재미를 안겨주는 것 같았습니다.


최고의 사랑은 배우들의 능청스럽고 코믹스러운 연기 역시 재미있는 볼거리 중의 하나입니다. 그동안 영화를 통하여 코믹연기를 많이 보여줬던 차승원은 이번 독고진 역할을 맡으면서 코믹연기의 진수를 보여주는 것 같았습니다. 마치 실제 배우 차승원의 모습이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능청스럽고 뭔가 어설픈 시대 최고의 톱스타를 연기해내고 있습니다. 그에 못지않게 국보소녀 출신의 구애정 역을 맡은 공효진의 연기 역시 주목할 필요가 있는데요. 순수하면서 천연덕스럽기까지 한 그녀는 극중에서 비호감 국보소녀지만, 그 모습을 바라보는 시청자 입장에서는 그렇게 호감스러울 수가 없습니다.


최고의 사랑은 극중에 웃음폭탄이 곳곳에 숨어져 있습니다. 지난 2회에 방송된 장면에서는 구애정이 경호원과 기자들을 따돌리고 독고진의 병실에 잠입하는 모습은 그야말로 긴장감과 감동을 모두 안겨 최고의 하이라이트가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날고 구르며 격한 몸놀림이 그렇게 유쾌할 수가 없습니다. 최고의 사랑에 깜짝 출연하는 게스트들 역시 깨알 같은 재미를 안겨주고 있는데요. 연예계 이야기를 다룬 방송이다 보니 많은 게스트들이 깜짝 등장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최고의 사랑은 웃음과 재미뿐 아니라 감동을 주는 가슴 찡한 에피소드도 등장합니다. 한 때 최고의 걸그룹 멤버였지만, 몇 년이 흐른 현재에는 비호감 연예인으로 전략하여 악플러들의 공격을 걱정하고 있는 모습이 마치 현재의 연예계 모습을 보는 것 같았습니다.


이번 드라마의 장르를 어떻게 판타지성 트랜디 로맨스물이라고 해야 할까요? 그런데 이런 드라마 장르에도 불구하고 아이러니하게도 신기생뎐이나 웃어라 동해야와 같은 드라마보다 훨씬 현실적이라는 것입니다. 그리고 막장 드라마가 아닌 가족들이 함께 모여 가볍게 웃으면서 볼 수 있는 드라마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나 최고의 사랑에서 이런 재미를 계속 줄 수 있을지가 걱정이라면 걱정입니다. 재미있고 산뜻한 드라마일수록 금방 질릴 수 있다는 단점이 있기 때문이지요니다. 이런 것은 작가들과 배우들이 회를 거듭하면서 극복해야 할 문제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홍자매표의 유쾌한 드라마 최고의 사랑! 과연 최고의 수목드라마가 될 수 있을까요?

  1. 라이너스™ 2011.05.06 13:03 신고

    재미있게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2. ILoveCinemusic 2011.05.06 17:50 신고

    홍자매 작품들 앞으로 사랑하게 될 듯 해요...대사들이 아주 좋습니다~^^
    특히 차승원이 아주 제대로 역을 맡았네요...아주 웃겨 죽습니다여 ㅋㅋ~

  3. 앙드레 2011.05.11 18:32

    깨알같은 장면과 CG도 재미에 한 몫 단단히 하더군요 ^^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5.11 20:56

    차승원이 매력적인거 같아요..
    기존 무게 잡던 역할과 달리.. ㅎ~

  5. fabrica madeira plastica 2011.09.14 04:24

    아, 이것은 정말 좋은 게시물되었습니다. 생각에서 나는 또한 이렇게 서면으로 보관하고 싶은데요 - 시간과 좋은 기사를 만들기 위해 실제 노력을 복용하지만 무엇을 말할 수 .. 많이없이 수단으로 뭔가를 끝내야 할 것 같습니다.

  6. WordPress Designer 2011.09.21 19:30

    이 운동 선수 구청 구청 VS namgyuri yisujeong 그들은 정말 좋은거야 일부 블로그를 읽었습니다.

반응형

MBC 일일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 91회에서 황정음과 유인나가 자신들의 남자친구를 두고 맞대결을 펼쳤습니다. 남자친구를 두고 펼친 자존심 대결은 인나의 말 한마디로 시작되었습니다. 공부를 하고 있던 정음의 방에 차를 가지고 들어온 인나는 오늘은 왜 남자친구를 안 만나냐? 라고 물었습니다. 정음은 지훈이 수술이 있다고 바쁘다고 말하였고 인나는 '너 그러다가 남친 바람난다.' 라는 말을 내뱉게 되었습니다. 그러자 정음도 가만히 있지 않고 광수라면 몰라도 지훈은 절대 그런 사람이 아니라고 말합니다. 두 사람의 신경전은 시작되었고 결국에는 자신들의 남자친구를 두고 내기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서로 자신들의 남자친구만은 그러지 않을꺼라고 장담하면서... 자신들의 사랑을 시험하고 싶어 하는 것이 여자의 마음일까요? 두 사람은 화장실 청소를 걸고 서로의 남자친구를 유혹하기러 했습니다.


정음과 지훈이 약속을 한 날 인나도 함께 가자며 정음에게 말을 합니다. 지훈을 유혹하기 위해서였죠. 인나는 지훈을 유혹하기 위하여 가슴이 깊게 파인 검은색 상의에 짧은 미니스커트를 입고 지훈에게 팜므파탈 매력을 보여주려 했습니다. 드디어 세 사람이 함께 하게 되고 식사를 한 후 인나는 뜬금없이 노래방에 가자고 합니다. 정음은 인나에게 지훈을 시험해 볼 기회를 주기 위해서, 급한 일이 있다면 먼저 노래방을 나오게 되었고 노래방에는 지훈과 인나 두 사람만 남게 되었습니다. 정음이 먼저 간다는 문자를 본 지훈은 자신도 노래방을 나서려고 하지만, 이때 끈적끈적한 멜로디가 들려오며 인나가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습니다. 야한 눈빛으로 지훈에게 노래를 부르며 다가간 인나는 노래방 탁자에 걸쳐 끈적끈적하게 지훈을 유혹하고 있었습니다. 지훈은 이상한 눈빛으로 인나를 바라보며 나머지는 다음에 꼭 들려달라고 말하며, 먼저 자리를 일어서게 되었습니다.  


다음은 정음의 차례였습니다. 노래방에서 먼저 나와 집에 온 정음은 광수를 유혹하기 위하여 애교작전을 펼치기로 했습니다. 오빠~ 집에 아무도 없어? 우리 둘만 있네~ 라며 꾀꼬리 목소리를 내며 광수에게 애교를 부리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광수 역시 정음의 애교에 무관심한 모습을 보이며 귀찮다는 듯이 자리를 일어섭니다. 광수에게 차인 정음은 단단히 자존심이 상해버렸죠.


두 사람 모두 첫 번째 유혹에서 실패하고, 두 번째 기회를 엿보게 되었습니다. 인나는 지훈의 병원에 찾아가 정음에 대해서 할 이야기가 있다며 술집에 데려갑니다. 또 다시 인나는 야한 옷차림으로 지훈을 유혹하기 시작했습니다. 심지어 귀에다 대고 귓속말을 속삭이며, 지훈을 유혹했죠. 간지럽다며 그만 하라고 말하며, 지훈은 인나에게 핸드폰을 달라고 합니다. 그리고 이렇게 문자를 보냅니다. ' 저 아무래도 인나씨에게 흔들리는 것 같아요.'


정음도 광수를 한 번 더 유혹하기 시작했습니다. 광수가 좋아하는 굴 전을 갖다 주며 유혹하기러 한거죠. 정음은 광수에게 오빠를 생각하면서 만든 것이라고 말하며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습니다. 하지만, 이번에도 실패. 광수는 정음에게 네 마음 못 받고 대신 굴 전만 받을께! 라고 말합니다. 또 한 번 광수에게 차인 정음 자존심이 상했지만, 어쩔수 없었습니다.


지훈을 유혹(?)하는데 성공한 인나는 정음에게 문자를 보여주었고 정음은 화가 단단히 나게 되었습니다. 때마침 지훈에게 전화가 걸려오고 정음에게 밖으로 나오라고 말합니다. 지훈이 인나의 유혹에 넘어갔다고 생각한 정음은 화가 단단히 난 표정으로 지훈에게 왜 불러냈느냐고 쏘아붙입니다. 지훈은 우리 여기까지만 하죠. 그만 합시다.' 라고 말합니다. 두 사람이 서로 무언가 내기를 했다는 것을 지훈은 처음부터 알고 있었던 거죠. 그리고 자신을 그렇게 못 믿겠냐? 그냥 자신을 믿어라고 말하며, 정음을 꼭 껴안아주었습니다.


결론적으로 두 사람은 비긴 것이나 다름없게 되었습니다. 이번 하이킥 91화에서는 두 커플(지훈, 정음)(광수, 인나)의 변함없는 사랑을 보여줬으며, 유인나의 팜므파탈 매력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는 방송이었습니다. 예전에도 그녀의 수영복 몸매와 섹시한 매력이 화제가 된 적이 있었죠? 실제 유인나는 10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가수의 꿈을 키워온 가수 지망생이었습니다. 이번 91회에서도 그녀는 노래와 댄스를 유감없이 보여주며 자신의 팜므파탈 매력을 다시 한 번 보여준 것 같습니다. 비록 지훈을 유혹하는데 실패했지만, 그녀의 팜므파탈 매력은 어느 때 보다 빛난 것 같습니다.

-추천은 글을 쓰는데 큰 힘이 됩니다.(로그인이 필요없어요^^)-

  1. Phoebe Chung 2010.01.19 22:52 신고

    ㅋㅋ, 말도 안되는 내기이긴해도 두남자가 믿음직함을 잃지 않아서 다행이네요.ㅎㅎㅎ

반응형
인물 탐구 - 지붕 뚫고 하이킥, 유인나

지붕 뚫고 하이킥에는 그 동안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신인 배우들이 많이 출연하고 있습니다. 정준혁역을 맡고 있는 윤시윤. 준혁의 같은 반 친구 강세호 역 에이제이, 황정음, 줄리엔과 함께 김자옥의 집에서 자취하는 유인나와 이광수까지.. 이들은 지붕 뚫고 하이킥을 통하여 TV 드라마에 데뷔한 연기자들입니다. 이들 중에 최근 시청자들의 주목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사람이 있습니다. 바로 김자옥 집에 광수와 함께 자취하며 가수가 되겠다는 꿈을 안고 살아가는 역을 맡은 유인나입니다.


그녀가 하이킥에 출연하면서 가장 주목을 받았을때는 지난 11월 9일(43회)에 방송된 샤워신과 12월 10일날 방송된 하이킥 65회분에서 황정음과 함께 시청자들에게 비춰진 수영복신입니다. 뽀얀 피부에 비키니 입은 청순 글래머한 몸매는 시청자들의 주목을 끌기 충분했습니다. 일반적으로 잘 알려지지 않은 신인배우들이 TV를 통해서 시청자들에게 비키니 몸매가 처음 비춰질 경우 큰 주목을 받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시청자들은 황정음과 유인나의 비키니 모습을 비교하며 그녀를 주목하기 시작했습니다.


유인나는 아직까지 잠깐,잠깐 나오는 인물로 극중 큰 대사는 없는 편입니다. 하지만 광수와 함께 황정음의 에피소드를 만들어 가는 캐릭터로 없어서는 안될 감초 같은 역할을 해주고 있습니다. 귀여운 말투와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외모. 하이킥의 볼매(볼수록 매력)로 숨겨진 보석이라고 말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극중 다른 캐릭터의 성격이 너무 강해 아직까지 그녀의 끼를 다 보여주지 못한 것 같아 아쉽지만 앞으로가 매우 기대되는 배우입니다.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유인나는 오늘 방영 될 하이킥 70회에서 김한석과 그리고 21일에 방영 될 72회에서 김범과 함께 재미있는 에피소드를 만들어 갈 예정이라 무척 기대가 됩니다.


유인나는 현재 YG엔터테인먼트 소속이자 82년생으로 연기자 데뷔가 많이 늦은 케이스입니다. 연기자 데뷔 이전에 그녀는 극에서 맡은 역할처럼 실제로 가수지망생이었다고 합니다. 비록 가수로서는 자신의 꿈을 이뤄내지 못했지만, 하이킥의 숨겨진 보석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으며, 연기자로 성공을 거두었으면 좋겠습니다.

  1. 일빠가 2009.12.17 17:09

    보석은 까지는 아니고 그냥 들러리일뿐 나이도 많고 얼굴은 그닥 눈에 들어오는것도 아니고 연기은

    당연히 초짜고 나중에 벗으면서 먹고살지나 말기를

  2. 朱雀 2009.12.17 17:10 신고

    오늘 그녀가 활약하는 에피소드가 나오는군요. 기대해봐야겠네요. ^^

  3. 까꿍 2009.12.17 17:19

    첫 번째 댓글은 지독한 악플이네요.

  4. 유인나 너무 사랑해 2009.12.17 17:22

    정말 이뻐요^^
    진짜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것 같아요^^
    아무튼 앞으로 TV에서 자주 봤으면 좋겠네요.

  5. 냐옹 2009.12.17 17:23

    저랑 같은 생각이시군요. 유인나 볼수록 좋습니다.

    첫번째 댓글은 참 할말이 없게 만드네요.

    그래요 보석은 까지는게 아니고 그냥 빛날 뿐입니다.

  6. Cherish TIP 2009.12.17 17:46 신고

    유인나라는 캐릭터도 참 재밌어요^^
    오늘은 유인나편인가보네요. 즐겁게 보겠습니다!

  7. 헉!! 2009.12.17 21:10

    박광수가 아니라 이광수예요!

  8. 물먹는하니 2009.12.18 01:29

    예전에 나는펫1에서 잠깐나왔었죠
    청미친군가 동생으로

  9. 친구세라 2009.12.18 16:26

    광수는 근데

    거침없이 하이킥 전에

    시트콤에 나오지 않았었나요?

    정재용과 서영희 전진 등이 나왔던

    시트콤에서 재용이 친구로 나왔었던것 같은데요

    (제목은 생각이 안나네요)


    암튼 인나는 저도 눈여겨 보고 있습니당~후후

    귀엽기도 하고 예쁘고 어제 에피에서도 재미있었어용~

    슬프기도 했지만요 ㅠㅠ

  10. 익명 2010.04.20 22:37

    비밀댓글입니다

  11. 익명 2010.04.20 22:40

    비밀댓글입니다

  12. 유인나 2010.08.24 19:34

    유인나 피부 진짜 희네. 황정음도................. 얼굴만 희다 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