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가수 조경수는 트로트가수로 활동을 하면서 예능 토크쇼에도 출연을 하면서 꾸준히 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가수 조경수는 조승우 아버지로도 잘 알려져 있는데요. 가수 조경수와 부인 그리고 조승우와의 관계 등에 대해서 한 번 알아보겠습니다.


조경수 프로필

조경수 나이는 1948년 12월 18일생입니다. 고향은 경기도 인천이며 가수, 작곡가 등으로 활동을 했습니다.



조경수는 1970년 언더그라운드 라이브 클럽에서 록 음악 가수로 첫 데뷔를 하였고 1976년 솔로 정규 1집을 발표하며 가수 생활을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1977년에는 뮤지컬배우로도 데뷔를 했고 이후 꾸준히 앨범 활동을 하며 가수로 인지도를 높여갔습니다.


조경수 결혼은 했으며, 딸 조서연 아들 조승우가 있습니다. 조경수 학력은 서울고등학교이며 소속사는 헤라엔터테인먼트입니다. 조경수는 1979년 TBC '최고 인기 가수상'을 수상하는 등 인기 절정의 꽃미남 가수였습니다.



조승우 아버지 조경수

조경수는 최고의 인기 가수로 활동하던 시절 결혼을 하게 됩니다. 조경수는 조서연 그리고 조승우의 생부이지만 아내와 이혼을 했습니다. 이후 조승우는 어머니의 손에서 성장을 했기 때문에 조승우의 생부 그 이상이라고 보기는 힘들지요.



가수 조경수는 조승우 어머니와 이혼을 했고, 재혼을 했는데 조경수 부인(아내)가 조혜석이라는 사람입니다.


조경수는 과거 바람이 나서 미국으로 도망을 갔다는 루머가 있었습니다. 이에 대해서 본인이 직접 아궁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을 하여 해명을 하기도 했습니다.


<제가 어떤 여자와 바람이 나서 미국으로 도망갔다고 하는데 그것은 아니다. 당시 고속터미널 옆에 대한민국에서 제일 큰 카베레가 있었다. 손님 중에서 멋있는 분이 있어서 친해졌는데 당시 1억 8600만원이라는 어음에 이서를 하고 인감도장을 찍었다>



<그런데 얼마 못가서 부도가 났다. 조폭에 시달리기 시작했고 도저히 갚을 능력이 없어서 괴로웠지만 위장 이혼을 하고 미국으로 떠난 것이다>


골치 아픈 상황을 벗어나고자 공연 차 선택하게 된 미국행이었습니다. <조은 악기와 좋은 차를 모두 빼앗겼다. 매제가 미국에 있다고 초청장을 준게 있었다. 미국에 가서 공연하자는 생각에 갔다. 하와이에 있는 친구가 90일 동안 영주권을 만들라며 아는 여자를 소개해주었다>



<그러면 결혼을 해야 했고 위장 이혼을 하고 갔으니 노후에는 애들을 데려와 미국에서 살아야겠다고 생각해 위장 결혼을 하고 영주권을 신청했다. 비자 기간 만료 후 불법체류자 신세라서 한국에 못왔다. 시간이 지나서 한국에 엤는 가족들과 다시 합치려 했지만 세월의 탓인지 재결합이 쉽지 않았다. 그때 조승우는 중학교 3학년이었다. 당시 한국의 가족들과 인연이 이어지지 않았다>라고 해명을 했습니다.


조경수는 조승우 아버지로서 항상 미안한 마음이 크다며 솔직하게 언급을 하기도 했는데요. 조승우의 성장에 전혀 관여를 하지 않고 있지만 조승우가 하는 일에 항상 뒤에서 묵묵히 응원을 하고 있습니다.



조승우 부인(아내) 조혜석

조경수는 미국에서 조혜석이라는 지금의 아내를 만나게 됩니다. 조혜석 본명은 원래 오혜석인데 남편 조경수의 성을 따라서 조혜석이 되었다고 합니다.


두 사람은 결혼 이후 자녀를 낳지 않았는데요. 이에 대해서 조경수는 자식을 생각해서 아이를 갖지 않는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조경수는 조혜숙과 결혼 후 행복한 결혼 생활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함께 출연을 하여 결혼 생활의 행복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조경수 대장암 완치

조경수는 대장암에 투병을 했고 지금은 완치 판정을 받고 이겨낸 비결을 방송에서 언급을 한 적이 있습니다.



<지난 2004년 12월 대장암 판정을 받았다. 3기였다. 가장 큰 걱정은 다른 부위로 전이되는 것이었다. 다행히 전이가 진행되지 않았다>


<대장암 진단 전까지 건강검진을 받아본 적이 없다. 대장암 통증이 있었다고 하는데 저는 느끼지 못했다. 다리 저림과 빈혈 증세 정도만 느꼈다. 다리 저림이 심하니까 술때문에 당뇨가 온 줄 알았다. 또 혈변을 봐도 과음해서 그렇구나하고 넘겼다>


<항암 치료를 12번이나 했다. 보름에 한 번씩 항암 치료를 한 셈이다. 4일 동안 아무것도 먹지 못하다가 7,8일 동안은 또 열심히 먹어야 했다. 검은 음식을 먹는 습관으로 모조리 바꿨다. 서리태, 검은깨, 흑미, 블랙푸드를 먹었다>



<요즘에는 고기를 많이 먹지 않고 일주일에 한 번쯤 먹는다. 고기 대신 채소를 많이 먹고 있다. 발병 전에는 엄청 짜게 먹었다. 너무 짜게 먹어서 혀에 백태가 낄 정도였다. 대장암 판정을 받고 담배를 완전히 끊었다. 13년간 한 번도 피우지 않았다>


조경수의 인생이 참으로 파란만장 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조경수가 앞으로도 건강하게 좋은 활동을 계속 이어가길 기대해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