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김병만 종편행, 그냥 안타까울 뿐이다. 의리인가? 돈인가? 연예대상 물 건너가나? 본문

연예인 인물 탐구/배우

김병만 종편행, 그냥 안타까울 뿐이다. 의리인가? 돈인가? 연예대상 물 건너가나?

카르페디엠^^* 2011. 11. 15. 12:22
반응형
김병만 종편행, 그냥 안타까울 뿐이다. 의리인가? 돈인가? 연예대상 물 건너가나?

최근 연예계에서 가장 뜨거운 핫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것은 바로 연예인들의 종편(종합편성채널)행 입니다. 지상파에서는 상상할 수 없는 수억원대의 몸값을 기록하며, 톱스타들의 종편행이 본격화되고 있는데요. 정우성, 황정민, 채시라, 김희애, 송일국, 박진희 등등 이름만 들어도 잘 알고 있는 수많은 톱스타들이 종편행을 선택하고 있습니다. 연예인들뿐만 아니라 인기 프로그램을 만든 지상파 간판 PD, 방송관계자들 역시 종편행을 선택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수많은 톱스타 연예인들에 이어 15일 달인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개그맨 김병만의 종편행 소식'도 들려왔습니다. 그런데 그의 종편행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다른 연예인들과 다르게 비난하기보다는 안타까워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는 것 같은데요. 김병만의 종편행 소식이 유독 안타깝게 느껴지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좋았던 이미지가 나빠지지는 않을까?
김병만은 유재석과 함께 안티팬이 없는 유일한 개그맨 중의 한 사람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김병만의 종편행 선택이 자신의 이미지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도 있을 것입니다. 김병만은 개그콘서트의 '달인'이라는 프로그램 하나만으로 일약 스타덤에 올랐습니다. 개그콘서트의 한 코너만으로 KBS 연예대상 코미디 부문 남자 최우수상을 받는 등 대중들은 한우물만 파는 그의 '개그 정신'과 자신의 몸을 희생해서라도 웃음을 주려고 하는 모습에서 재미뿐만 아니라 감동까지 느끼고 있습니다.

달인 코너가 막을 내리는 동시에 종편행 소식이 들려왔다는 것은 종편행 때문에 달인 코너가 막을 내린다는 오해도 불러일으킬 수 있습니다. 어떤 이유에서든지 분명한 것은 종편행 선택이 결코 대중들에게 좋은 인상을 심어줄 수는 없을 것입니다. 그의 이미지가 이번 종편행 선택으로 나빠지지는 않을까 걱정스러운 생각이 듭니다.

<사진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하였습니다. 문제가 될 시, 댓글을 남겨 주시면 삭제하겠습니다>

의리인가? 돈의 유혹인가?
김병만은 이번 종편행 결정이 '달인'으로 자신을 키워준 김석윤 PD에 보답하고자 종편 프로그램에 출연을 결정했다고 합니다. 현재 김석윤PD가 종편프로그램에 몸담고 있는데, 김병만은 자신을 믿어주고 키워준 감독에 대한 의리와 보답차원에서 어려운 종편행을 결심했다고 소속사에서 밝혔습니다. 하지만, 이런 이유에도 대중들의 시선은 싸늘한 것 같은데요.

의리를 꼭 이런식으로 밖에 표현할 수밖에 없나?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김병만은 달인으로 무려 4년 동안 개그콘서트에서 활약을 했습니다. 어떻게 보면 자신을 키워준 PD와의 의리뿐만 아니라 그간 함께 호흡을 맞춰왔던 공중파 방송사와의 의리도 무시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소속사에서는 의리 때문이라고 밝혔지만, 보는 사람에 따라서는 의리는 핑계일 뿐이고, 역시 돈의 유혹 때문인가? 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분명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2011년 KBS 연예대상 물 건너가나?
올해 KBS 연예대상에서 가장 강력한 후보로 떠오른 인물은 바로 김병만입니다. 유력한 대상후보 강호동이 연예계 잠정은퇴를 선언하였고, 지난해 수상자 이경규가 큰 활약을 보여주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이 때문에 김병만의 대상 수상 여부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는데요. 김병만은 지난 2008년부터 2010년까지 3년 연속 대상후보에 올라 두 번의 최우수상을 받았습니다. 지난해에는 대상후보 중에서 네티즌들의 지지를 가장 많이 받은 인물 역시 김병만이었지요.


이 때문에 올해가 김병만이 연예대상을 받을 수 있는 가장 최고의 기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런데 그의 종편행 소식이 대중들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종편행에 대한 배신감을 느낀 KBS가 그의 수상을 막을 확률이 높기 때문입니다. 강호동의 잠정은퇴, 이경규의 부진, 김병만 이수근의 종편행 등으로 올해 KBS 연예대상 수상 판도에 적지 않은 변화가 초래될 것으로 보입니다. 어쩌면 종편행과 함께 김병만의 KBS 연예대상 수상도 벌써 물 건너간 일일지도 모르겠습니다. 김병만의 연예대상을 응원하던 팬의 한 사람으로서 이번 종편행 결정이 무척 아쉽게 느껴질 뿐입니다.

연예인들이 종편행을 선택한다고 해서 무조건 나쁘다고는 할 수 없습니다. 연예인 개인에게 큰 부를 안겨줄 수도 있으며, 공중파에서 제대로 자리를 잡지 못한 연예인들은 종편프로그램을 통하여 다시 새로운 발판을 마련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종편행 자체가 나쁘게 비춰지고 있다는 것을 항상 염두에 두고 연예인들 스스로 현명한 선택을 해야 할 것입니다. 분명히 자신의 이미지에는 나쁜 영향을 끼칠 것이기 때문입니다. 이런 것을 알고 있으면서도 종편행을 선택했다는 것은 그에 따른 부정적인 대가를 치루겠다는 각오를 가지고 선택을 했을 것입니다.

아무튼, 여러 가지 이유로 김병만의 종편행 소식이 유독 안타깝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꼭 대중들이 부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는 종편행을 선택해야 했었는지 그저 아쉬울뿐입니다...



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