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뉴욕타임스 지드래곤 극찬, 세계가 인정하는 아티스트! 본문

연예인 인물 탐구/가수

뉴욕타임스 지드래곤 극찬, 세계가 인정하는 아티스트!

카르페디엠^^* 2013. 9. 18. 01:16
반응형
뉴욕타임스 지드래곤 극찬, 세계가 인정하는 아티스트!

세계가 한류에 주목을 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매체 뉴욕타임스가 빅뱅의 지드래곤을 극찬을 했는데요. 뉴욕타임스는 지난 15일 온라인판을 통하여 지드래곤의 정규 2집 쿠데타의 리뷰 기사를 게재했습니다. 기사는 <K팝의 특별한 특사가 공습하다>라는 제목으로 지드래곤의 음악적 깊이와 패션 스타일도 조명하며 깊은 관심을 드러냈습니다.


타이틀곡 <삐딱하게>에 대해서는 장르 스타일의 선두주자라고 칭했는데요. 어떠한 스타일도 소화가 가능하고 자신감이 넘치며, 자기 자신을 극장처럼 끊임없이 표현해 나간다고 극찬했습니다. 그리고 특이하게 지드래곤을 미국의 다른 남자가수가 아닌 레이디가가, 키샤, 니키 미나즈 등 개성강한 여자 뮤지션과 비교를 했습니다. 지드래곤이 그만큼 개성강하고, 자신의 캐릭터를 확실하게 만들고 보여주고 있기 때문에 이들과 비교를 했다고 할 수 있지요.



뉴욕타임스가 현지에서 피지컬 앨범으로 발매되지도 않은 한국어 음반을 직접 소개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라고 하는데요. 이번 기사를 통해서 싸이 이후에 한류가 세계적으로도 관심을 받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지드래곤. 그는 진정한 아티스트
일부 대중들은 지드래곤의 음악과 스타일을 이해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그 이유는 남들이 시도하지 않은 음악과 패션 스타일을 추구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자신만이 가지고 있는 음악과 스타일을 마치 자신만의 극장으로 만들고 있는데요. 남들과 다른 것을 추구하고 사물에 대한 고정관념까지 깨버릴 줄 아는 그가 진정한 아티스트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남들의 시선에 억압받지 않고 자신만의 음악적 세계를 추구하는 것이야말로 다른 아티스트들이 배워야 할 점이라고 생각합니다.


뉴욕타임스까지 주목하며, 세계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지드래곤. 음악뿐만 아니라 패션, 무대, 컨셉, 인성 등 흠잡을 곳 없는 사람으로 앞으로는 더욱 더 다양한 경험을 통해서 풍부한 감정까지 표출해내는 아티스가 되기를 바라겠습니다. 지드래곤(G-Dragon)이 한류의 자랑으로 성장하길 진심으로 응원하겠습니다.


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