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유해진, 성시경, 김종민 1박 2일 하차. 1박 2일 시즌3 강호동 복귀 현실화되나?


KBS 일요 예능 1박 2일이 큰 변화를 맞이할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기존의 멤버였던 유해진과 성시경, 김종민이 전격 하차를 발표했기 때문인데요. 1박 2일의 가을 개편을 앞두고 멤버 재정리에 대한 논의를 해오다가 최근 일부 멤버를 교체하는 것으로 확정을 지었다고 합니다. 그동안 수차례 하차설에 휩싸였던 성시경을 비롯해서 맏형 유해진 그리고 원년 멤버 김종민이 이달 8일 녹화를 끝으로 프로그램에서 빠지게 되는데요. 이제 1박 2일에 남게 되는 사람은 원년 멤버인 이수근과 2011년에 합류한 엄태웅 그리고 지난해 2월 합류한 차태현만 남게 되었습니다.


하차한 멤버들의 자리에는 새 멤버를 영입할 계획이라고 전해졌는데요. 이미 제작진과 소속사 측이 하차에 관련된 이야기를 나눈 상태이며, 마지막 녹화 날짜까지 최근에야 확정이 되었다고 합니다. 1박 2일은 가을 개편을 맞이하여 서수민 CP와 유호진 PD를 영입하여 주요 제작진을 교체하는 동시에 멤버까지 교체를 하면서 큰 변화를 맞게 되는데요. 최근 1박 2일 전에 방송되는 형제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대중들의 큰 관심을 얻으면서, 1박 2일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예상이 되는데요. 1박 2일이 또다시 일요 예능의 강자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1박 2일 시즌3, 강호동 복귀 현실화되나?
1박 2일의 멤버들이 교체가 됨에 따라서 자연스럽게 원년 멤버였던 강호동의 복귀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사실 지금의 1박 2일을 만드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사람이 강호동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1박 2일의 최전성기를 이끌며, 한 때 일요일 최고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끌었습니다.

강호동의 복귀 예상되는 또 하나의 이유는 최근 해피선데이와 동 시간대에 방송이 되었던 SBS <맨발의 친구들>의 폐지가 확정이 되면서 강호동이 1박 2일에 자연스럽게 합류할 수 있는 기회가 왔기 때문입니다. 물론, 동 시간대에 경쟁했던 프로그램에서 다시 1박 2일로 복귀한다는 것이 강호동 본인으로서는 찜찜하게 느껴질 수도 있겠지만, 1박 2일을 다시 예전의 인기 프로그램으로 살릴 수 있는 사람은 강호동밖에 없다고 생각이 들기 때문이지요.

1박 2일이 다시 오르기 위해서는, 강호동의 복귀가 필요하다고 생각된다면 손가락 클릭!


1박 2일, 강력한 메인 MC가 필요하다!
1박 2일이 다시 인기를 얻고 예전의 전성기로 돌리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1박 2일의 중심을 잡아주는 강력한 메인 MC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지금 1박 2일은 이수근이 메인 MC로 이끌어간다고 할 수 있는데요. 그런데 이수근은 아직까지 메인 MC를 맡기에는 약간 부족한 면이 없지 않아 있다고 생각합니다. 멤버들을 강력하게 사로잡고, 이끌어갈 수 있는 카리스마가 필요한데, 너무 가벼운 이미지 때문인지 아직은 많이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기 때문이지요. 새로운 멤버가 합류된다면 프로그램의 분위기 자체가 또다시 뒤숭숭해질 텐데, 이를 바로잡고 이끌어나갈 사람으로 강호동만 한 사람도 없다고 생각되네요. 1박 2일이 다시 살아나기 위해서는 이수근의 역할이 좀 줄어들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1박 2일은 지난 2007년 첫 방송을 시작하여, 벌써 6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습니다. 그러나 오랫동안 프로그램이 유지된다고 인기를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멤버를 교체하고 새롭게 시즌을 시작한다고 해서 인기를 얻을 수 있는 것도 아니지요. 1박 2일이 가장 전성기였을 때처럼, 멤버들의 팀웍 그리고 제작진과의 조화가 이루어졌을 때 비로소 인기 예능 프로그램으로 자리를 잡을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어쩌면 지금 1박 2일에 가장 필요한 사람은 강호동을 비롯한 원년 멤버라는 생각이 드는데요. 시즌3로 새롭게 개편이 되는 지금의 시점이 원년 멤버가 복귀할 수 있는 가장 좋은 타이밍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가을 개편과 함께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1박 2일. 강호동의 복귀가 현실화될 수 있을지 흥미롭게 지켜봐야겠습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