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복면가왕 장기호 대중들의 편견을 깬 출연 본문

연예인 인물 탐구/가수

복면가왕 장기호 대중들의 편견을 깬 출연

카르페디엠^^* 2015.08.23 23:35


복면가왕 장기호 대중들의 편견을 깬 출연


복면가왕을 보고 있으면 정말 의외의 출연자가 많이 출연을 하는 것 같습니다. 2015년 8월 23일에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장기호가 출연을 하여 화제가 되고 있는데요. 장기호가 복면가왕에 출연할 줄은 상상을 하지 못했습니다.



복면가왕 젠틀맨 장기호

장기호는 마더파더 젠틀맨이라는 이름으로 가면을 쓰고 등장을 했습니다. 상대는 빛의 전사 샤방스톤이었는데요. 김광석의 <먼지가 되어>를 부르며 안정적이고 여유로운 무대를 선보였습니다. 



젠틀맨은 시종일관 여유롭게 노래를 불러 어느 정도 나이대가 있는 사람이라는 예상이 있었는데요. 임팩트가 있는 모습을 보여주지는 않았지만, 안정적이고 여유로운 무대를 보이며 듣는 귀를 편안하고 즐겁게 만든 것 같습니다.



그리고 노래가 끝난 뒤에는 연예인 패널들과의 이야기 중에서는 성대모사를 하며 예능감도 보여주었습니다.


투표 결과 장기호는 아쉽게도 56대 43으로 탈락자로 선정이 되었습니다. 정체를 밝히기에 앞서서 김건모의 <미련>을 부르며, 가면을 벗고 얼굴을 공개했는데요. 젠틀맨의 정체는 놀랍게도 <나는 가수다>의 자문위원단으로 활약을 했던 장기호 교수였습니다.



대중들의 편견을 깬 출연

장기호가 복면가왕에 출연을 할 것이라고는 정말 예상하지 못했습니다. 그 이유는 장기호가 가지고 있는 이미지가 심사위원이라는 이미지, 교수라는 이미지가 강했기 때문이지요. 그러나 장기호 역시 가수였는데요. 1986년 김현식의 3집 앨범 <그대와 단둘이서>를 작사 및 작곡을 하면서 데뷔를 했고, 1988년에는 빛과 소금이라는 음악 그룹으로 활동을 하기도 했기 때문입니다. 장기호는 출연소감에 대해서 <여태껏 나는 가수다 심사위원 이미지가 강했다. 이번 기회를 통해서 나도 노래하는 사람이라는 것을 표현하고 싶었다라고 출연 이류를 밝혔습니다.>



장기호의 이번 출연은 그동안 심사위원 또는 교수라는 이미지만 갖고 있던 그가 가수라는 사실을 대중들에게 알려준 기회가 된 것 같습니다.


아무튼, 복면가왕에 출연하는 여러 사람들을 보면서 그동안 가지고 있었던 편견을 깨는 기회가 되는 동시에 대중들에게 가창력을 인정받으며 가수로써 새로운 전환점이 되는 경우도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가수라면 무엇보다 대중들에게 가창력으로 인정을 받아야 하는데, 복면가왕은 그런 가창력 있는 가수를 찾아주는 프로그램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복면가왕을 통하여 재조명 받는 가수들이 대중들에게 더 큰 사랑을 받기를 기대해보겠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