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추노 7화에서는 어떤 고어가 나왔나? 본문

종영 수목드라마/KBS 2TV '추노'

추노 7화에서는 어떤 고어가 나왔나?

카르페디엠^^* 2010. 1. 28. 11:57

지난 번 포스팅에 오늘도 드라마 추노 속에서 등장하는 고어를 알아보겠습니다.  매회 20개 이상의 고어가 꼭 등장하는 것 같습니다. 추노가 방영되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은 고어 찾기로 바쁜 것 같네요.^^
과연 추노 7화에 어떤 고어가 나왔을까요? 고어가 등장한 화면과 대사 그리고 뜻을 알아보겠습니다.

내일 오정까지 압구정으로 가라
오정(午正): 12시

내행 가마를 열었다가 큰 봉변을 당하지 않았는가?
내행(內行): 여행길에 오른 부녀자

살변이 알려지면 기찰이 깔릴텐데...
기찰(譏察): 범인을 찾기 위해 행인을 검문함

통부도 있고 마패도 있는데,
통부(通符): 포도청 종사관, 군관 등이 지니던 통행증

소상인들이나 밀상을 하는 자들까지
밀상(密商): 무허가로 몰래 물건을 사고팔던 상인

물소뿔은 각궁을 만드는데 필수품이 아니신가?
각궁(角弓): 물소뿔로 탄성을 높인 조선 고유의 활

언문도 못 깨우쳤어?
언문(諺文): 당시 한글을 낮춰 부르던 말

노비를 면천시키고도 노비문서를 보관했다.
면천(免賤): 노비 신분을 풀어 평민이 되게 함

노비문서를 내보이고 다시 환천시킨다.
환천(還賤): 해방된 노비를 다시 노비로 떨굼

술시(戌時): 오후 7시~9시
해시(亥時): 오후 9시~11시

낙백 선비로 십수년이니...
낙백(落魄): 넋을 잃음. 뜻을 얻지 못함

제가 부족한 탓인데 수원수구 하겠습니까?
수원수구(誰怨誰咎): 누구를 원망하고 누구를 탓하겠는가

춘부장께서 장사를 한다는 소문이 있던데...
춘부장(椿府丈): 남의 아버지를 높여 부르는 말

견마지심으로 충을 다하겠습니다.
견마지심(犬馬之心): 봉사하는 마음을 낮추어 이름

농월에 닭한마리 먹기도 힘들것 같은데,
농월(農月): 농사철

농월에 육것도 못 먹고 일을 어떻게 해!
육것: 고기

월경 서답은 장만해뒀나?
서답: 지금의 생리대

강상에 도리가 물구나무를 섰네!
강상: 인간의 도리

작은 암자에서 작수성례를 했어요.
작수성례(酌水成禮): 물 한 그릇 떠 놓고 치른 혼례

추노 7화에서는 총 20개의 고어가 나왔으며, 고어 외에도 금계독립세, 맹호은림세 등과 같은 무술용어도 나왔습니다. 정말 추노에는 다른 사극에서 볼 수없었던 고어가 많이 나오고 있는 것 같네요. 그리고 7화에서는 생뚱맞게 모자이크가 나와서 깜짝놀랐습니다. 지금 시청자들 사이에서도 모자이크가 논란이 되고 있는 것 같네요. 그러고 보니 사극에서 모자이크 처리는 처음 본 것 같습니다. 이다해의 노출이 그렇게 심한 것 같지도 않던데... 아무튼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추노 7화 고어 찾기를 마치겠습니다.(2010년 1월 27일 추노 7화)

 추노 '고어' 관련포스트

추노 1화에서는 어떤 고어가 나왔을까?
추노 3화에서는 어떤 고어가 나왔을까?
추노 5화에서는 어떤 고어가 나왔을까?
추노 6화에서는 어떤 고어가 나왔을까?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