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미쓰에이 데뷔 18일째, 확 달라진 두 가지.

이번 달 1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하여 첫 데뷔무대를 가졌던 미쓰에이의 인기는 날이 갈수록 뜨거워지고 있습니다. 제2의 원더걸스라 부르기에는 아직은 다소 무리가 없지 않아 있지만, 그녀들의 무대는 팬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고 있습니다. 미쓰에이는 오늘로써 정확하게 데뷔 18일째가 되었습니다. 그럼 그녀들이 데뷔 후 달라진 점은 무엇일까요? 오늘은 그녀들이 달라진 두 가지를 이야기해 볼까 합니다.

첫 번째는 미쓰에이가 데뷔 한 지 아직 한 달이 되지 않았지만, 그녀들의 인지도는 180도 바뀌어 있다는 것입니다. 그녀들의 타이틀곡  Bad Girl Good Girl(배드걸 굿걸)은 기존의 쟁쟁한 가수들과 실시간 음원차트 1, 2위를 다투고 있으며, 각종 음악방송에서는 10위권 안에 진입하며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데뷔 시기가 한 달 빠른 씨스타나 거의 동시에 데뷔한 걸스데이에 비교하여 월등히 빠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고 할 수 있지요. 예상하건데, 이번 달 안에 그녀들의 노래가 음악프로에서 1위 후보에 오르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생각해봅니다. 필자는 그녀들이 이렇게 빠르게 인기를 얻을 줄은 몰랐는데 정말 대단한 것 같습니다. 안정된 가창력과 인상적인 퍼포먼스뿐만 아니라 JYP라는 거대 기획사의 후광도 그녀들의 인기에 한몫한 것 같네요.

수영복인지 에어로빅복인지 구분이 되지 않았던 페이의 민망한 무대의상

두 번째는 민망했던 무대 의상이 조금은 안정적으로 바뀌었다는 것입니다. 특히, 데뷔 초 팬들에게 비난을 받았던 페이의 의상은 지난 16일 방송된 뮤직뱅크와 어제 방송된 쇼 음악중심을 통해서 확 달라졌다는 것입니다. 미쓰에이는 신인 그룹의 데뷔 무대로는 너무 파격적인 의상으로 팬들에게 많은 비난을 받았었죠. 마치 가창력보다 자극적인 춤과 노출을 우선적으로 내세운 그룹 같았습니다.

최근 바뀐 페이의 얌전한 무대의상

그녀들의 무대는 유독 엉덩이를 이용한 댄스가 많이 있습니다. 그런데 페이의 의상은 그 춤을 추기에 매우 부적합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노출이 워낙 심한 핫 팬츠를 입고 격렬한 춤을 추기 때문에 움직일 때마다 매우 민망하게 보였습니다. 보는 이에 따라서는 수영복이나 에어로빅복이 아니냐? 라는 오해를 받기까지 했었죠. 하지만, 최근 공영방송에서 보여준 두 번의 무대에서는 노출이 심한 의상을 볼 수 없었습니다. 아마, 소속사에서나 페이 본인이 대중들의 나쁜 시선을 피하기 위해서 적절한 조치를 취한 것 같네요. 하지만, 아직까지 민망한 다리찢기 퍼포먼스는 계속하고 있는데 아마 이 춤은 팬들의 눈총을 사고 있음에도 바꿀 생각이 전혀 없는 것 같습니다. 오늘 방송될 인기가요에서는 과연 어떤 의상을 입고 올지 주목해서 봐야 할 것 같네요.


미쓰에이의 180도 바뀐 인지도 그리고 민망했던 페이의 의상교체는 데뷔 후 그녀들이 바뀐 가장 큰 두 가지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중독성 강한 노래와 카리스마 넘치는 강렬한 무대로,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미쓰에이. 그녀들의 인기가 언제까지 계속될지 지켜봐야겠습니다.

  1. Deborah 2010.07.18 10:30 신고

    마지막 퍼포먼스 장면은 그들의 심볼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것 같습니다. 그룹 에이라는 특징을 각인 시키기 위해서 보여주는 장면 같습니다.

  2. 흠.. 2010.07.18 11:27

    만약 춤을 제대로 소화해내지 못했다면 민망하고 좀 그래보이는 춤이었겠지만
    잘 소화해서 오히려 멋있게 보이던데 난..
    그리고 다리찢기는 미쓰에이말고도 하는 그룹들 많은데;

  3. 의상이... 2010.07.18 13:02

    이번주 들어서 미스에이뿐 아니라 다른 여가수들의 의상도 많이 보수화 된것으로 보여집니다.

    방송사에서 무슨 말을 한건지, 아니면 최근 언론의 보도에 맞추어 연예기획사들이 몸을 사리는 건지...

    눈에 익숙하지 않아서 인지 오히려 답답해 보였습니다.

    개인적으로 바뀐게 있다면 여가수들의 몸동작 보다는 노래 자체에 좀더 관심이 가게되더군요.

  4. 중요한건 2010.07.18 14:31

    우리나라 사람들의 인식이 아직 한참 모자르는듯..마지막 다리찢는 퍼포먼스도 아무거리낌없이 보던것인데 이 글에서 문제를 삼은걸 보면 조금 보수 적인듯 생각됩니다.다리찢기 퍼포먼스가 민망하다는소리는 처음들어보네요 뭐 각자의 생각이긴 하지만요.

  5. 글쎄요 2010.07.18 14:33

    이 기사를 쓴 의도가 궁금하네요. 꽉막히신 듯

  6. 이번주 2010.07.19 05:24

    모든 걸그룹들 의상이 갑자기 노출이 적어졌죠.
    그건 그냥 단순히 위에서 지시했기 때문입니다.
    심의위원회에서 뭔가 하긴 했는데 기억이 안나요.
    이번주 금요일 뮤뱅 1위 후보 예상됩니다.
    만약 박재범이 방송 안나와서 뮤뱅차트에 안들어가면 1위도 가능합니다.
    저번주 목요일에 이미 태양과 1위 후보였습니다.
    그리고 어제 인기가요도 뮤티즌송 후보에 있었습니다.
    언제 쓰신 건지는 잘 모르겠다만 좀 알고 쓰셨으면 합니다.

  7. 바람몰이 2010.07.19 07:56 신고

    어제 보니 페이의 의상이 바뀌긴 했더군요. 근데 위에서 압력이 들어와 바뀐 것이라면 얘기가 좀 달라지네요. 이건 문제인 것 같습니다.

  8. dd 2010.07.20 20:39

    그리고 다리찢기가 왜 비난을 받아야하는지 의문이네요. 저건 미스에이의 트레이드 마크고 많은 가수들이 다리째기를 하는데 꼭 미스에이라고 선정적이다고 하는건 좀...

    다리찢기를 안하면 미스에이 만의 스타일이 없어질듯 생각듭니다

    그리고 꼭 그런 생각을 해서 그렇지 전 보자마자 "와 대단하다 춤실력이정말대단해 유연해"이런 생각이 들던데 ... 그렇게 꺼리낌 이 있단생각은 전혀 ㅎㅎㅎ


    다리찢기가 민망하단 생각은 또 첨하네요

    그리고 그런소리도 첨듣고...



    다리찢기는 퍼포먼스지 선정성있는 비난받아야할 대상이라곤 어느 가수를 보더라도 그런생각들지 않았습니다 ..


    요즘 아이돌 다 다리찢는데 ...

  9. 아이둘그룹 2010.07.21 01:10

    그누가 비방을 하고 해도 절대 뜰수밖에 없습니다.

    음악좋고 구매력은 20~30대 이상이 쥐고 있는데 이들 남자들이 딱 좋아할만한 스타일이며 섹시하고 노래

    좋고 노래도 잘부르고 요즘 컨셉이 뭐 다들 알다시피 여자애들 성상품 아니겠습니까?

    미성년자 여자애들한테도 꿀벅지란 이름을 붙여주는데

    나도 이노래 첨본게 뮤직비됴인지 음악방송이었는진 모르겠지만 이 노래가 귀에 꽂힌후 다른 노래는

    귀에 잘 안들어오니 진영이형님이 제대로 사고 친거죠.

  10. oops~ 2010.07.21 01:29

    옷만 야하게 입고 춤을 못추면 참 싫을텐데
    춤을 너무 잘 소화하기에 괜찮다는 생각이 더 많이듬,

  11. crv 2013.03.14 01:54

    이 기사으로 자리, 내가 정말이 웹사이트는 더 많은 배려를 필요로 생각합니다. 난 아마 그 정보를 훨씬 더 감사를 읽어 다시됩니다.

  12. crv 2013.03.14 01:54

    이 기사으로 자리, 내가 정말이 웹사이트는 더 많은 배려를 필요로 생각합니다. 난 아마 그 정보를 훨씬 더 감사를 읽어 다시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