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엔돌핀 TV

뜨거운 형제들, 박명수의 민망한 밥상토크! 본문

연예 뉴스. 말. 말. 말

뜨거운 형제들, 박명수의 민망한 밥상토크!

카르페디엠^^* 2010. 12. 20. 15:10
반응형

뜨거운 형제들, 박명수의 민망한 밥상토크!

지난 19일 방송된 MBC 일밤 - 뜨거운 형제들에서는 멤버들이 충남 태안의 작은 마을에 방문하여 시골에서 살고 계시는 할아버지 할머니들의 일일 아들로 변신하여 효자 되기 미션을 수행했습니다. 2명씩 짝을 지어 세 가정에서 일일 아들로 변신한 뜨거운 형제들. 하지만, 효자되기라는 미션과는 다르게 멤버들의 짓궂은 장난이, 보는 시청자들로 하여금 눈살을 찌푸렸습니다. 필자뿐만 아니라 많은 시청자들이 방송이 끝나고 뜨거운 형제들 멤버들에 대한 태도를 비난하는 항의 글을 시청자 게시판에 올렸는데요. 효자 되기라는 제작진의 의도와는 다르게 무척 민망한 방송이 되었던 것 같습니다.


필자는 개인적으로 박명수-박휘순이 한 조가 되어 미션을 수행하는 모습에서 상당히 민망한 모습이 많이 연출되었던 것 같습니다. 박명수와 박휘순은 일일 아버지에게 추어탕을 만들어 드리기 위해서 미꾸라지를 잡으러 가는 미션과 염색을 해 드리는 미션이 설정되었습니다. 그런데 추운 날씨 때문인지 미꾸라지를 많이 잡을 수가 없었고, 아버님이 드시고 싶어하는 추어탕을 만들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결국에는 추어탕 대신에 일일 아버지 어머니가 집에서 드시던 곰국과 김치, 깍두기 등이 밥상에 올라오게 되었는데요. 여기서 박명수의 민망한 밥상토크(반찬투정)가 시작되었습니다.


곰국과 김치 그리고 밥. 보기에는 누가 봐도 잘 차려지지 않은 밥상임이 분명했습니다. 그래서 어머니 아버지가 정말 차린게 없다고 생각하셨는데. 차린 게 없다며 많이 먹으라고 정말 미안 하시면서 말씀을 했습니다. 그런데 여기서 분위기 파악을 못 하고, 박명수의 개그본능이 터지기 시작했습니다. '정말 차린 게 없네요. 2시간 30분 동안 뭘 하신 거예요?'라는 식으로 정성스럽게 차린 어머니께 장난식으로 대했습니다. 원래 박명수의 스타일이 약간은 버릇이 없는 캐릭터고 웃음을 위하여 일부러 그렇게 말한 것이겠지만, 박명수의 말을 듣고 민망해하는 두 분을 보고 있으니 보는 필자가 괜히 민망하고 미안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정말 잘 차려진 밥상을 보고 '먹을게 없네요' 라는 것과 곰국과 김치. 단촐하면서도 잘 차려지지 않은 밥상에서 '먹을게 없네요'는 상대방에게 전혀 다른 의미로 받아들이게 됩니다. 전자는 웃음으로 넘길 수 있지만, 후자의 경우 정말 창피함을 안겨 줄 수 있는 멘트였기 때문입니다.


박명수는 자신이 이런 말을 할 때마다 농담이라고 말을 했지만, 어머님은 순진함에 당황해하고 어찌할 쭐 몰라하는 몸돌림과 말이 보는 내내 시청자들을 불면하게 했습니다. 보는 시청자에 따라서는 순박한 시골 할머니 할아버지분들을 모시고 장난치는 것으로 보일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물론 박명수의 캐릭터 자체가 원래 그렇기 때문에 이번 방송에서 하는 행동도 매우 자연스럽게 보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번 방송의 제작의도가 시골 부모님들에게 효도하는 컨셉으로 만들어졌기 때문에 박명수의 이런 버릇없는 행동은 정말 적절하지 못했다고 생각합니다. 아마도 최악의 민망한 밥상토크가 아니었나 생각해봅니다. 박명수뿐만 아니라 다른 멤버들 역시 이번 효도하기 컨셉을 전혀 살려 주지 못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번 방송은 효도하기라는 미션을 통하여 얻을 수 있는 감동과 재미는 전혀 느낄 수 없으며, 효도에 대한 진정성 또한 느낄 수 없습니다. 그저 미션(또, 와라는 말)을 듣기 위해서 안간힘을 쓰는 멤버들의 모습만 볼 수 있었으니까 말이죠. 어쩌면 뜨거운 형제들의 멤버들에게 '효도'라는 미션이 원래부터 적절한 미션이 아니었는지 모르겠습니다. '또 와'라는 말을 듣는 미션 자체도 어이없었다고 할 수 있지요.


아무튼 이번 논란을 통하여 멤버들 모두 때와 장소를 가려 말을 해줬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무조건 웃기면 된다라는 식의 제작진의 연출과 기획의도에 대해서 다시 한 번 생각해줬으면 좋겠습니다. 현재 뜨거운 형제들은 동 시간대에 방송되는 1박 2일에 밀려 5% 미만의 저조한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저조한 시청률이 나올 수밖에 없는 이유를 이번 방송을 통하여 다시 한 번 생각해봤으면 좋겠습니다.

3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