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마의 백광현, 이명환에 날린 통쾌한 한 방!


지난 4일 방송된 마의 36회에서 드디어 백광현(조승우)이 자신의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현종(한상진)은 이명환(손창민)이 가망 없다고 진단을 했던 오규태 대감이 다리 하나를 잃긴 했지만, 외과술을 받고 병이 회복되고 있다는 것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습니다. 현종은 <이번에도 사술이라고 할 것인가?>라며 이명환을 추궁하기 시작했습니다. 급기야 특별 시료청의 비리에 대한 대대적인 검토를 명령했고, 이명환은 파직 위기에까지 놓였습니다.


위기에 빠진 이명환은 외과술로 치료 한 의원(백광현)의 정체를 캐고 자객을 시켜 그를 죽이려고 했습니다. 그러나 더 이상 당하기만 하던 백광현이 아니었습니다. 백광현은 미리 자객의 습격을 예상했고, 청나라 군사들의 보호를 받아 무사히 위기를 넘길 수 있었지요.

청나라 사신은 황비의 병을 치료해준 것에 대한 감사를 전하기 위해서 조선에 특사를 보냈습니다. 이에 황비를 돌봤던 이명환은 떨어진 자신의 위상을 되찾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생각을 했습니다. 그러나 청나라 특사는 진짜 황비마마의 병을 치유한 의원은 이명환이 아닌 조선의 다른 의원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명환과 의료진이 돌아간 후 황비의 상태가 다시금 위중해졌고, 다시 악화된 황비를 살려낸 것이 조선의 다른 의원이었다며, 그 의원을 이 자리에 특별히 청했는데 모셔도 되겠냐고? 현종에게 동의를 구했습니다.


드디어 모습을 드러낸 백광현, 이명환에게 통쾌한 한방을 날리다!
청나라 사진의 말이 끝나기가 무섭게 백광현이 등장했습니다. 광현의 모습을 본 사람들을 모두 경악을 금치 못했는데요. 자신이 살아 있다는 것을 당당하게 알렸고, 청나라 황비를 고쳐낸 인물 역시 자신임을 당당하게 밝히는 순간이었습니다. 그동안 당하기만 했던 백광현은 이제 더 이상 당하지만은 않을 것이라는 것을 보여주듯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습니다. <실력으로 성공하는 것이 나를 미워하는 사람들을 향한 가장 큰 복수>라는 것을 몸소 실천하며 이명환에게 완벽한 복수를 선사했습니다.

몰락만 남은 이명환
황비를 진짜 치료한 인물이 백광현이라는 것을 알게된 이명환은 당황한 기색이 역력했는데요. 청나라 특사를 통하여 떨어진 자신의 위상을 되살리려는 것도 물거품이 되고 말았습니다. 오규태 대감의 치료를 백광현이 했다는 것을 알게 되고, 시료청에서 포기한 병자들을 백광현이 치료했다는 것을 알게 된다면 이명환은 더욱 설자리가 줄어들게 될 것입니다. 이명환의 앞길에는 몰락만 남았다고 말을 해도 과언이 아닐 것 같네요. 죽은 고주만(이순재)는 이명환에게 이런 말을 남긴 적이 있습니다. <같은 마의 출신이지만, 백광현은 그것을 부끄러워하지 않았고, 이명환은 부끄러워 감추려고만 했기 때문에 임금의 병을 알아낼 수 없었다> 병자를 떠나서 권력만 쫓아가다 보니 재능마저 잃게 되었다고 말을 했습니다.


결국, 이명환은 고주만의 말대로 자신의 이익을 챙기려고 병자를 제대로 돌보지 않고, 권력만 쫓고 악행을 저지르다가 백광현에 의해서 몰락할 운명에 처해지게 된 것입니다.

백광현이 모습을 드러내고 그동안의 비리가 낱낱히 공개되면, 이명환은 더 이상 설 자리가 없을 것입니다. 물론, 최후의 발악을 하겠지만, 예전과 달라진 백광현의 의술과 인지도는 이겨내지는 못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동안 이명환의 악행을 힘없이 당하고만 있는 백광현을 보는 것이 너무 답답했었는데, 이제는 백광현의 역습을 즐겁게 지켜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1. asdf 2013.02.05 14:31

    쩔어

  2. 박씨아저씨 2013.02.05 14:49

    이제 끝이 보이는듯 합니다~~

반응형

마의 이명환, 백광현을 증오하는 이유는?


어의 이명환(손창민)은 마의 출신의 의생 백광현(조승우)을 극도로 싫어하며, 끊임없이 그를 괴롭히고 있습니다. 이명환이 백광현을 싫어하는 결정적인 이유를 지난 15회에서 알 수 있었는데요. 자신과 똑같은 마의 출신이면서도 자신과 너무나 다른 모습, 너무 당당한 모습으로 살아가는 모습이 증오를 불러일으킨 것으로 보입니다.


이명환은 백광현이 자신의 딸인 강지녕(이요원)과 어울린다는 이유로 의생시험을 앞둔 백광현을 폭행하여 그의 팔을 못쓰도록 했습니다. 그러나 백광현은 끝내 포기하지 않고 상혈 10개를 완벽하게 시침을 하며, 당당히 의생 시험에 합격을 했습니다. 다친 팔로 신들린 시침을 보여준 백광현의 소식이 만방으로 퍼지며, 그는 유명인사로 떠오르게 되었습니다. 백광현을 폭행한 주범 이명환 역시 그의 시침에 경악을 했지요.

의생으로 합격한 백광현은 자신을 해한 사람을 찾아나서기로 했으며, 결국 이명환과 마딱드리게 됩니다. 그리고 이런 말을 남겼는데요. '천한 것은 죄가 아니다', '왜 내가 천하다는 이유로 부끄러운 죄인이 되어야 하나? 비록 천한 마의지만 나는 인의가 될 것이다. 천한 놈도 할 수 있다는 것을 꼭 보여드리려 한다'라고 당당하게 말을 했지요. 이말을 들은 이명환은 분노하며, 백광현을 더욱 증오하게 되었습니다.


이명환이 백광현을 싫어한 이유?
이명환이 백광현을 싫어할 수 밖에 없는 이유는 이명환 역시 백광현과 같은 마의 출신이기 때문입니다. 이명환은 마의 출신이지만, 영특하고 똑똑하며, 뛰어난 의술 덕에 양반가에 입양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이명환은 양반가의 자제가 된 후에도 철저히 천한 마의 출신이라는 것을 숨기기 위해 전전긍긍 해왔습니다. 심지어는 친부의 죽음조차 외면을 했고, 이것은 자신이 어의가 된 이후에도 큰 죄책감으로 남아 있지요. 자신이 할 수 없었던, 자신에게 없는 당당함을 백광현이 가지고 있었고, 이명환은 그것이 오히려 눈엣가시로 보였을 것입니다. 자신은 성공하기 위해서 가족도 버리고 모든 것을 버렸지만, 백광현은 뭐가 그리 당당한 것인지, 백광현의 이런 모습이 증오로 남은 것이지요. 자신의 과오를 떠오르게 만들고, 자신을 점점 작게 만드는 것처럼 보여서 이명환은 백광현을 싫어하게 된 것 같습니다.


이명환은 억지로 만들어낸 인물이다?
모든 드라마에서 악역은 빠질 수가 없습니다. 마의에서는 백광현의 앞을 사사건건 방해하는 이명환이 악역이라고 볼 수 있는데요. 그런데 이명환이 백광현을 싫어하는 이유가 가끔 개연성이 없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원래 악역은 자신과 반대되는 사람을 증오하기 마련인데, 백광현은 자신과 똑같은 마의 출신이고, 자기와 똑같은 느낌이라서 오히려 감싸주고 싶은 생각이 많이 들것이라는 생각때문입니다. 아무리 컴플렉스가 있다고 하더라도 무작정 백광현을 증오하는 것이 가끔 억지스럽게 보이는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이명환의 악역은 드라마를 위해서 억지로 만들어낸 인물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백광현은 억울한 누명을 쓰고 죽은 강도준(전노민)의 아들로 본래 양반출신입니다. 백광현은 회를 거듭할수록 점점 양반의 모습과 가까워지고 있는데요. 언젠가 그의 출신과 신분이 밝혀지겠지요. 백광현이 자신과 같은 마의출신이 아니었다는 것을 알게 된다면 이명환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 벌써부터 궁금해집니다...

  1. 익명 2012.11.21 15:26

    비밀댓글입니다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11.27 00:24

    재미나게 잘보고 갑니다
    좋은밤 되세요

+ Recent posts